지엠한마음재단, 인천 지역 무료급식소 칸막이 설치 지원금 1억 원 전달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지엠한마음재단코리아(한마음재단)는 23일 한국지엠 부평 본사에서 인천 지역 무료 급식소에 칸막이 설치를 위한 지원금 1억 원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한마음재단 카허 카젬 이사장, 인천시 최장혁 행정부시장,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심재선 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날 전달된 지원금은 향후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가 안정적인 수준으로 내려가 무료 급식소 운영이 재개될 경우를 대비, 10월 동안 인천 지역 무료 급식소 42곳에 1,089개의 칸막이를 설치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카허 카젬 이사장은 “코로나19의 확산 지속으로 인해 보살핌이 필요한 어르신들이 무료 급식소 이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들었다”며, “한마음재단은 급식소를 통한 코로나 추가 확산과 어르신들의 감염 예방을 위해 칸막이를 지원하게 됐다”고 말했다.

최장혁 행정부시장은 “무료 급식소에 칸막이가 설치되면 식사 중 옆 사람과의 접촉을 차단하고, 코로나19 감염 예방 효과가 있어 어르신들이 안심하고 식당을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한국지엠과 지엠테크니컬센터코리아 직원들의 따뜻한 마음이 코로나19 위기를 함께 이겨내는 데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마음재단은 지난 9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코로나19로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창원, 보령, 수도권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후원금을 지원한 바 있다.

사진제공=한국지엠주식회사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