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라렌, 고성능 하이브리드 슈퍼카 2021년 상반기 글로벌 출시 예고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맥라렌이 현재 개발 중인 고성능 하이브리드 슈퍼카의 개발과 테스트 프로그램이 마지막 단계에 돌입, 2021년 상반기 중으로 글로벌 시장에 공식 출시할 계획이다.

현재 개발 및 테스트 마지막 단계에 돌입한 신형 하이브리드 슈퍼카는 맥라렌의 하이브리드 슈퍼카를 뜻하는 하이 퍼포먼스 하이브리드 시리즈의 첫 번째 모델이며, 모델명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맥라렌에게 있어 새로운 전기화 시대로 전환됐음을 알리는 상징적인 모델인 ‘맥라렌 하이브리드는 MCLA(McLaren Carbon Lightweight Architecture)로 명명된 경량의 새 아키텍쳐를 최초로 탑재하게 된다.

특히, 맥라렌이 모터스포츠를 통해 발전시키고 선도해 온 카본파이버 소재의 초경량 섀시 기술은 신형 아키텍쳐 개발로 이어졌다.

새 아키텍쳐는 고성능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 및 최첨단 드라이빙 기술에 최적화돼 맥라렌 하이브리드 슈퍼카의 성능을 극대화시킬 것이다.

맥라렌의 두 번째 프로덕션 센터인 맥라렌 컴포지트 테크놀러지 센터(MCTC)가 아키텍쳐의 설계부터 개발과 생산을 전담한다.

맥라렌 하이브리드 슈퍼카는 초경량 하이퍼카 및 슈퍼카를 설계, 개발, 생산해 온 맥라렌의 모든 엔지니어링 기술이 집약된 결정체이다.

특히, 신형 V6 엔진과 결합된 하이브리드 파워 트레인은 기존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뛰어넘는 성능과 운전 경험을 제공하며, EV 전용 주행 모드까지 탑재된다.

또한, 맥라렌 고유의 카본파이버 설계 및 제조 기술에 최첨단 배터리 및 하이브리드 시스템까지 융합시켜 하이브리드 슈퍼카의 새로운 시대를 개척해 나갈 것으로 맥라렌은 계획하고 있다.

맥라렌 오토모티브 마이크 플루이트 CEO는 “맥라렌 신형 하이브리드 슈퍼카는 그동안 맥라렌이 이룩한 업적의 결정체”라며, “새로운 시대를 위한 새로운 유형의 맥라렌이며, 차세대 하이브리드 슈퍼카의 새 시대를 연 기념비적 모델로 기억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맥라렌 하이브리드 슈퍼카는 기존 맥라렌 모델 중 GT와 720S의 중간에 위치해 슈퍼카 브랜드인 맥라렌의 브랜드 입지를 강화시킬 것으로 전망된다.

사진제공=맥라렌 서울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