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교통 안전 캠페인 ‘안전속도 5030’ 실시… 매주 수요일 전국 대리점 진행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한국지엠주식회사(한국지엠)의 글로벌 브랜드 쉐보레가 전국 대리점에서 교통 안전 캠페인 ‘안전속도 5030’을 실시한다.

이번 캠페인은 GM의 전사적 기본 방침인 ‘안전 최우선’을 대외적으로 확대시켜 지역 사회 안전 문화를 도모하고 선도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올해 연말까지 전국 쉐보레 전시장에서 진행된다.

쉐보레는 ‘조금 더 천천히, 조금 더 안전하게’라는 슬로건 하에 매주 수요일 교통 안전 캠페인을 진행한다.

특히, 전국 각 대리점은 주변 스쿨존, 사거리, 횡단보도 앞에서 새롭게 변경된 교통법규인 ‘안전속도 5030’에 대해 안내하는 한편, 매장 내 배너 광고를 통해서도 교통 안전 캠페인을 홍보할 예정이다.

정부가 4월 17일부터 시행중인 ‘안전속도 5030’은 고속·자동차전용도로 외 일반도로의 제한속도를 시속 50km 이하로, 보호구역, 주택가 등 이면도로는 시속 30km 이하로 강화하는 내용 등을 포함하고 있으며, 현재 OECD(경제협력개발기구) 37국 중 31국에서 이 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한국지엠 국내영업본부 이용태 전무는 “새롭게 시행되고 있는 정책의 취지에 발맞춰 올바른 교통 안전 문화 정착에 기여하고자 이번 캠페인을 기획했다”며, “쉐보레가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여기고 있는 만큼, 교통 안전 문화를 선도하는 브랜드로서의 책임을 확대하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제공=한국지엠주식회사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