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스포츠 오토모빌, 아동양육시설 혜심원에 기부금 전달 및 지속 후원 예정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포르쉐 코리아의 공식 딜러사인 용산스포츠 오토모빌(대표 프랭크 슈타인라이트너, YSAL)이 서울시 용산구 아동양육시설 혜심원을 운영 중인 사회복지법인 반곡복지재단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이번에 전달된 기부금은 혜심원 시설 보수와 운영비로 쓰일 예정이며, YSAL은 이번 후원을 시작으로 향후 지속적으로 혜심원에 기부할 예정이다.

또한, 유익한 프로그램 개설과 임직원 봉상활동 등 다양한 방식으로 반곡복지재단을 후원할 계획이다.

프랭크 슈타인라이트너 대표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가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는 어려운 상황이 지속되면서 어려운 이웃 특히, 꿈을 펼치며 나아가야 할 아동·청소년에게 조금이나마 희망을 주기 위해 모든 임직원이 한뜻이 돼 이번 후원을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우리 사회의 미래가 달린 어린이들이 꿈을 잃지 않도록 기업의 사회적 책임 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YSAL이 운영하는 ‘포르쉐 센터 용산 전시장’ 2층 라운지에는 고객 편의를 위해 코인 크레인 게임이 마련돼 있으며, 여기 수익금 전액을 지역 사회에 기부하고 있다.

또한, 2019년 ‘불꽃축제 in 포르쉐 센터 용산’ 기부 행사 수익금의 두 배를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에 기부한 바 있다.

사진제공=용산스포츠 오토모빌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