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기아, ‘2021 R&D 협력사 테크데이’ 개최… 30개 협력사 43건 연구개발 사례 소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현대자동차·기아는 12월 1일 경기도 화성시 롤링힐스 호텔에서 미래 자동차 기술 선도를 위해 마련된 협력사 우수 신기술에 대한 포상과 기술교류의 장인 ‘2021 R&D 협력사 테크데이’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현대차·기아 연구개발본부 부본부장 박정국 사장을 비롯한 연구소 관계자들과 현대차·기아 협력회 오원석 회장 및 6개 우수 협력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올해로 16회차를 맞이한 ‘R&D 협력사 테크데이’는 현대차·기아가 협력사의 우수 신기술에 대한 포상과 기술교류를 통해 연구개발을 강화하고, 상호협력을 기반으로 한 동반성장을 증진하기 위해 시행되는 대표적인 협력사 지원 행사다.

이날 박정국 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한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꾸준한 노력으로 신기술 개발과 품질 강화를 지속한 협력사에 감사의 뜻을 전한다”며, “앞으로도 현대차·기아는 협력사의 경쟁력 강화를 지원하고, 동반성장을 위해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작년부터 현장 참여를 최소화하고 온라인으로 전환하는 만큼, 2주간의 신기술 영상 발표회를 통해 협력사와 현대차·기아 임직원과의 소통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한국자동차산업협동조합 신달석 이사장이 최우수상 신기술 전시물을 살펴보고 있는 모습. (왼쪽부터) 한국자동차산업협동조합 신달석 이사장, 현대차•기아 협력회 오원석 회장, 현대차•기아 연구개발본부 박정국 사장

현대차·기아는 우수 신기술, 내구품질개선상 2개 부문에 대해 연구개발에 공로가 큰 업체를 우수 협력사로 선정해 포상을 진행했다.

우수 신기술 부문에는 ‘경창산업’이 ‘폴더블 페달 연구’로 대상, ‘경신’, ‘카이스’, ‘명화공업’이 각각 우수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내구품질개선상에는 ‘대동도어’가 ‘도어 개폐시 체커이음 개선’으로 최우수상, ‘한온시스템’이 우수상으로 선정됐다.

이번 행사에서는 수상한 기업을 포함한 총 30개의 협력사가 43건의 연구개발 사례를 소개했으며, 동반 성장을 통해 미래 자동차를 선도하기 위한 협력 방안을 공유했다.

현대차·기아 관계자는 “급변하고 있는 자동차 산업 환경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미래 기술 개발을 바탕으로 한 서로 간의 긴밀한 협력이 필수적이다”며, “지금까지 장기간 함께 협력해온 만큼, 앞으로도 지속적인 기술 교류와 소통을 기반으로 동반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현대차•기아 연구개발본부 박정국 사장이 최우수상 신기술 전시물을 살펴보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현대자동차·기아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