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코리아, 인카페이먼트 가맹점 ‘롯데리아’ 추가… 신정네거리역점 등 3개 매장 시범 운영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르노코리아자동차(대표이사 스테판 드블레즈)의 간편 결재 시스템 ‘인카페이먼트’ 가맹점에 패스트푸드 브랜드 롯데리아가 추가된다.

이에 따라 르노코리아자동차 고객은 인카페이먼트 서비스를 통해 버거, 치킨, 음료, 디저트, 버거세트 등 총 82개의 롯데리아 인기 메뉴를 차 안에서 주문하고 전달받을 수 있다.

특히, 매장 방문 전에 주문을 마치고 전용 픽업존에서 음식을 전달받기 때문에 매장 대기 시간이 매우 짧은 점이 특징이다.

르노코리아자동차와 롯데리아는 6월 24일부터 신정네거리역점, 인천연희DT점, 김해내외DI점 세 곳의 매장에서 시범 운영을 시작했으며, 향후 서비스 가능 매장의 범위를 점차 확대해 갈 방침이다.

르노코리아자동차는 인기 프렌차이즈 브랜드와 고객 추천 인기 맛집 등을 대상으로 꾸준하게 인카페이먼트 가맹점을 확대해 가고 있으며, 고객들의 이용율도 계속 증가하는 추세다.

또한, 인카페이먼트 등록 자동차 대비 누적 사용율은 무선 통신 업데이트(OTA)로 이용 가능 차량이 확대된 지난해 9월의 13%에서 올해 5월에는 57%까지 증가했다.

르노코리아자동차 김태준 영업마케팅본부장은 “르노코리아자동차의 인카페이먼트는 매장 앞에 주정차 가능 공간만 있다면 별도의 시설 투자 없이 가맹점이 소비자에게 편리한 드라이브픽업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며, “르노코리아자동차는 소비자와 가맹점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새로운 드라이브픽업 서비스 생태계를 지속적으로 확장해 가겠다”고 설명했다.

사진제공=르노코리아자동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