링컨 브랜드 창립 100주년 기념 전시 행사 ‘링컨 센테니얼 라운지’ 종료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링컨 브랜드 창립 100주년을 맞아 7월 2일부터 10일까지 9일간 신세계 센트럴시티에서 진행된 전시 행사 ‘링컨 센테니얼 라운지’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링컨세일즈서비스코리아(대표 데이비드 제프리, 링컨코리아)는 국내 최초로 링컨의 역사와 브랜드의 핵심 가치, 그리고 미래 전략 모두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링컨 센테니얼 라운지’를 마련했으며, 본 행사에는 9일간 총 1만8000여명의 관람객이 방문해 큰 관심을 보였다.

누구나 자유로운 관람이 가능하도록 꾸며진 ‘링컨 센테니얼 라운지’에는 도로 위의 퍼스트 클래스 에비에이터, 편안함과 우아함의 조화가 돋보이는 노틸러스, 감각적이고 역동적인 디자인의 코세어와 함께 특히, 올해 하반기 출시 예정인 링컨의 플래그십 네비게이터의 부분 변경 모델 등 링컨 SUV의 전 라인업이 전시되어 많은 관심을 받았다.

이번 행사의 테마인 ‘파워 오브 생추어리(Power of Sanctuary)’는 나만의 안식처에서 누리는 ‘궁극의 편안함’을 지향하는 링컨의 브랜드 메시지로서, 고급스러운 서재와 같이 꾸며진 행사장 전반에 잘 녹아져 있었다.

현장에는 링컨의 미래를 담은 전동화 콘셉트카 ‘링컨 스타’ 소개 영상 및 링컨 100년 역사의 다양한 헤리티지 콘텐츠가 멀티미디어 형식으로 선보여졌고, 방문 고객에게는 각 모델 별로 지정된 전문 링컨 크루를 통해 맞춤형 차량 안내 서비스를 제공했다.

또한, 링컨 홈페이지 및 공식 페이스북 채널에서는 ‘버추얼 투어’ 서비스를 운영하여, 행사장에 직접 방문하지 못한 고객들에게도 현장에서와 같은 생생한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링컨코리아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총괄 노선희 전무는 “링컨 센테니얼 라운지가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을 가지고 현장을 방문해 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며, “올해 링컨의 브랜드 창립 100주년을 맞이해 링컨코리아에서도 국내 고객들을 위한 다양하고 의미 있는 이벤트를 준비한 만큼, 이에 많은 기대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사진제공=링컨코리아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