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코리아, 수해 피해 자동차 대상 AS 특별 지원 캠페인 실시… SM6 특별 할인 동시 진행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르노코리아자동차(대표이사 스테판 드블레즈)가 최근 집중 호우로 침수, 파손 등 자동차 수해 피해를 입은 자사 고객에게 수리비를 지원하고 무상 견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특별 지원 캠페인을 실시한다.

이번 특별 지원 캠페인은 전국 415개 르노코리아자동차 직영 및 협력 AS 서비스센터에서 9월까지 진행된다.

캠페인 기간 동안 최근 집중 호우 등으로 자동차 수해 피해를 입은 르노코리아자동차 고객은 보험수리 시 자기부담금(면책금) 전액을 지원받을 수 있고, 유상 수리(비보험) 시에도 출고 연도에 따라 공임비의 최대 20%, 부품가의 최대 25%를 할인 받을 수 있다.

보험수리 시 보험사에서 보상하는 자동차 가액을 초과하는 수리비에 대해서도 르노코리아자동차의 ‘내 차 사랑 수리비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중복 할인을 받을 수 있다.

특히, 르노코리아자동차 사고차 무상 견인 서비스를 이용하면 가까운 서비스센터까지 무상 견인도 받을 수 있다.

르노코리아자동차는 이번 집중 호우 피해자 또는 배우자가 8월 말까지 SM6(SE 트림 제외)를 구매할 경우 20만원의 특별 할인도 함께 지원한다. SM6는 계약 후 한 달 내 빠른 출고가 가능해 이번 특별 할인 대상 자동차로 선정됐다.

특별 할인 혜택을 받기 위해서는 읍, 면, 동장이 발행하는 ‘피해사실 확인서’ 또는 손해보험협회장이 발행하는 ‘자동차 전부손해 증명서’ 제출이 필요하며, 피해자의 배우자 구매 시 혜택 가족임을 증명하는 가족관계 확인서도 함께 제출하면 된다.

르노코리아자동차 김태준 영업마케팅본부장은 “갑작스러운 폭우로 피해를 입은 고객들에게 도움을 드리고자 이번 특별 지원 캠페인을 신속히 결정하였다”며, “앞으로도 르노코리아자동차는 고객이 겪는 불편함에 공감하고 발빠르게 대처해 적극적으로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르노코리아자동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