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용차

한국수입자동차협회, 제16회 회장에 폭스바겐그룹 틸 셰어 대표이사 재선임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2월 27일 그랜드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총회를 개최, 폭스바겐그룹 토리아 틸 셰어 대표이사 사장을 제16대 회장으로 재선임했다.

1990년대부터 자동차 업계에서 경력을 쌓은 틸 셰어 회장은 홍콩, 중국, 일본 등 아시아 시장 내 다양한 브랜드의 주요 직책을 맡으며 폭넓은 전문성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일본수입자동차협회(JAIA) 회장직을 역임하기도 했으며, 2021년 폭스바겐그룹코리아 대표이사 사장으로 한국에 부임하며 KAIDA의 정회원이 된 틸 셰어 회장은 2022년 3월 제15대 협회장으로 선임되었다.

틸 셰어 회장은 KAIDA 회장으로 재임하는 동안 국내외 자동차 업계 및 유관기관과 교류하며 상호 협력 증진에 힘써왔다. 특히, 자동차 분야의 전동화 전환 등 업계 트렌드에 신속하게 대응해왔다.

또한, 대내외 커뮤니케이션 채널을 확대하고 국내 수입차 시장 환경 개선을 위해 KAIDA를 전략적으로 이끈 공로를 인정받았다.

틸 셰어 회장은 “자동차 산업의 패러다임이 급변하는 시기에 중책을 맡게 되어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일관되고 의미 있는 방식으로 회원사 및 관련 이해관계자와의 협력을 강화하고, 그 과정에서 협회가 중요한 시장 인사이트와 데이터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한편, KAIDA는 총회를 통해 이사진 선임도 완료했다. 현 KAIDA 이사진 중 한국토요타자동차 콘야마 마나부 사장, FMK 김광철 대표이사,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마티아스 바이틀 대표이사 사장, BMW 그룹 코리아 한상윤 대표이사 사장의 협회 이사진 연임이 확정되었고, 스텔란티스코리아 방실 대표이사 사장이 신규 이사로 선임됐다.

사진제공=한국수입자동차협회

남태화 기자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