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카, 코로나19 확산 방지위해 수도권 전 차량 위생관리 강화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그린카(대표 김상원)가 서울, 경기, 인천 지역 전 차량에 대한 세차, 방역 등 위생관리를 강화한다.

이는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세가 급격힌 증가함에 따라 조치한 상황으로 그린카는 소독 단계를 주의에서 경계로 다시 상향, 이용 고객의 안전과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앞장선다.

이용자 불안감 해소를 위해 차량 소독은 내·외부 정기 세차 후 신체 접촉이 많은 부위의 소독 작업 시행, 실내 멸균 작업 시행으로 총 2단계에 걸쳐 철저히 진행된다. 이후 사회적 거리두기 후속 조치에 따라 살균 연막탄 등을 이용한 추가 방역 작업이 도입된다.

김상원 대표는 “최근 수도권 지역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산세가 다시 심각해지고 있어 즉시예방 대책을 마련하고, 우선적으로 수도권 지역의 방역 조치를 신속하게 실시했다”며, “그린카는 고객 안전을 최우선적으로 고려해 전국의 차량 및 차고지 위생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사진제공=그린카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