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J셀카, 온라인 내차팔기 서비스 제주까지 확대 적용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비대면 온라인 ‘내차팔기’ 서비스를 제공하는 AJ셀카(대표 조성봉)가 7월 19일부터 제주지역에 대한 출장평가 및 내차팔기 서비스를 시작한다.

제주지역은 지금까지 시장 및 중고차 유통 특성상 온라인 지원이 제한적인 지역으로 남아있었다.

하지만 7월 19일부터 서비스 지역을 제주도까지 확장해 제주 도민들도 딜러 대면 없이 전국의 매매상사로부터 내 차에 대한 견적가를 받고 판매하는 것이 가능해졌다.

AJ셀카의 내차팔기 서비스는 중고차 판매 시 간단한 정보 입력만으로 전문 차량평가사가 고객이 원하는 시간과 장소로 방문해 판매에 필요한 모든 과정을 대신해주는 서비스다.

제주지역까지 이러한 서비스 지원이 확장됨에 따라 지역간 장벽을 극복할 수 있는 온라인 내차팔기의 이점은 더욱 더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2021년 상반기 AJ셀카 온라인 내차팔기 판매 데이터 기준, 거래가 성사된 중고 차량이 같은 광역시·도가 아닌 타 지역으로 판매되는 경우가 전체의 76%나 차지했다.

또한, 서울 지역 소비자의 자동차 83%, 부산 지역 자동차 60% 이상이 타 지역으로 판매됐다.

상세히 들여다보면, 가장 많은 매입이 이뤄지는 지역인 경기도가 전체 매입의 52%, 서울이 15%를 차지하여 타 지역에서의 차량판매 물량을 대부분 소화하고 있다.

서울 경기를 제외한 비수도권 지역들의 경우, 전체 거래 대수의 93% 이상이 서울·경기를 포함한 타 지역으로 판매되었으며, 일부 영남과 호남지역에서는 거래의 100%가 지역 간 매매로 이뤄졌다.

여기에 제주도까지 판매가 확장될 경우 이러한 지역 간 매매비중은 앞으로도 더욱 더 커질 것으로 보인다.

안인성 AJ셀카 온라인사업본부장은 “제주지역 내 차량평가사 영입으로 평가지역 확장을 통해 모든 특별시, 광역시, 도 내에서 AJ셀카 온라인 내차팔기가 가능하다”며, “온라인 내차팔기 이용 시 다른 지역 상사에게도 판매가 수월해져 보다 객관적이고 합리적으로 내차팔기가 가능해 졌다”고 밝혔다.

사진제공=AJ셀카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