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카, 기아와 함께 그리는 굿 모빌리티 캠페인 ‘리:브리드’ 전개… 목표 적립금 2억5000만원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그린카(대표 김경봉)가 기아와 함께 소셜 벤처 창업가를 지원하기 위한 굿 모빌리티 캠페인 ‘리:브리드(RE:BREATHE)’를 진행한다.

올해로 5년째 진행 중인 ‘굿 모빌리티 캠페인’은 그린카, 사회복지법인 열매나눔재단, 기아가 상호 협력을 통해 미래가 유망한 창업가 및 기업을 지원하는 사회공헌활동이다.

‘굿 모빌리티 캠페인’의 기부금은 그린카의 고객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주행거리에 비례한 이용요금의 일부가 자동으로 적립되는 방식이다.

캠페인 대상 자동차는 K8, 올 뉴 K7, K5 3세대, 셀토스, 쏘울 부스터(전기차) 등을 비롯해 그린카가 보유한 모든 기아 자동차로 고객이 1km 운전할 때마다 50원씩 기부금이 적립되며, 고객은 자동차 반납 후 자신이 기여한 기부 금액과 전체 누적 기부 금액을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캠페인의 목표 기부 금액은 2억5000만원이며, 8월 17일부터 9월 19일까지 약 1달 간 진행된다.

최근 업계 전반에서 기업들의 환경(Environment)·사회(Social)·지배구조(Governance)를 뜻하는 ESG 중심의 경영 활동이 중요해지고 있다.

이번 ‘굿 모빌리티 캠페인’ 역시 오늘날 모두가 직면해 있는 중요한 환경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힘쓰는 소셜 벤처 기업들을 지원하고자 마련됐다.

최종 선발된 기업은 8월부터 12월까지 4개월 동안 경영 멘토링, 대외홍보 등을 열매나눔재단으로부터 지원받는다.

그린카는 선발기업의 비즈니스 활동 중 이동권을 보장하기 위해 1000만원 상당의 차량 무료이용권을 제공할 예정이다.

김경봉 대표는 “올해도 기아와 함께 굿 모빌리티 캠페인을 통해 미래를 이끌어 나갈 창업가들을 지원할 수 있어 기쁘다”며, “ESG 경영에 대한 중요성이 높아지는 가운데 그린카는 이번 소셜 벤처 창업가 지원 외에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통해 사회적 부가가치 창출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 말했다.

사진제공=그린카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