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카, 진에어와 모빌리티 플랫폼 서비스 확장 위한 업무 협약 체결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롯데렌탈의 카셰어링 전문 브랜드 그린카(대표이사 김경봉)가 모빌리티 플랫폼 서비스 확장을 위해 진에어와 전략적 마케팅 파트너십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카세어링과 항공 서비스를 제공하는 모빌리티 기업으로서 다양한 마케팅 협업 체계를 구축해 나갈 예정이다.

그린카는 이번 MOU를 통해 ‘진에어’ 고객에게 ‘그린카 하루 종일 3만 원 정액’ 쿠폰과 제주 지역에서 사용할 수 있는 ‘그린카 전 차종 40% 할인’ 쿠폰을 지원하며, 진에어는 ‘그린카’ 고객에게 내년 2월까지 ‘국내외 항공권을 최대 10% 할인’을 제공한다.

그린카는 모빌리티 패러다임이 소유와 공유를 넘어 서비스로써 모든 이동 수단이 하나로 연결된다고 판단하고, 각 분야의 기업들과 업무협약을 맺어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또한, 대중교통 구독 서비스 슈퍼무브, 프라이빗 카헤일링 서비스 무브, 프리미엄 대형 승합 택시 플랫폼 아이엠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를 통해 그린카는 각 서비스와의 연동을 위한 솔루션을 모색하고, 고객이 이동 방식, 이동 수단에 제약 없이 자유롭게 원하는 방식을 선택할 수 있는 이동 서비스를 구축하고 있다.

이번 진에어와의 업무협약은 지상뿐만 아니라 하늘길까지 연결하여 그린카가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문소영 그린카 CSO는 “이번 진에어와의 업무 협약을 통해 기존의 대중교통, 카헤일링 연계에서 항공 분야까지 제휴사를 구축함으로써 TaaS(서비스형 운송)의 발판을 마련했다”며, “앞으로 진에어와 업무협약을 통해 고객들의 라이프스타일을 고려한 다양한 이동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사진제공=그린카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