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실업, ‘위기 경영 극복을 위한 노사 상생협력 선포식’ 개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동국실업(대표이사 김진산)은 10일 더욱 악화되는 자동차부품업계 상황 속에 회사의 위기를 타계하기 위해 울산공장에서 ‘위기 경영 극복을 위한 노사 상생협력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번 선포식을 통해 회사는 위기경영 극복의 초석을 마련하고 노사 상생협력 관계를 증진시킬 수 있는 계기를 마련, 안정된 부품 공급이 가능한 자동차 1차 부품사로서의 입지를 확고히 할 수 있게 됐다.

또한, 갑을상사그룹에서 핵심기업인 동국실업이 안정된 노사문화를 구축함에 따라 노사관계 선진화를 통한 경영 위기 극복의 견인차 역할은 물론 상호신뢰적 노사관계 구축을 통한 생산성 향상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동국실업 관계자는 “노사가 중국 경제성장 둔화, 신흥시장 경제 위기 우려, 미국의 자동차 관세 폭탄 등 자동차업계의 위기 상황을 공감하며 슬기롭게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대승적 차원의 합의를 도출하였다”며, “이번 선포식을 통해 대내외적인 긍정적 이미지 제고뿐만 아니라 노사간 신뢰를 더욱 더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동국실업주식회사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