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타이어, 영국 프리미어리그 맨시티 후원 재계약 체결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넥센타이어(대표 강호찬)가 영국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시티 FC(이하 맨시티)와 후원 재계약을 체결했다.

넥센타이어는 2015년 맨시티와 처음 파트너십을 체결, 2017년에는 프리미어 리그 최초로 공식 슬리브 파트너로 계약을 연장하며 후원 범위를 확대했고, 이번 재계약으로 3번째 후원을 이어가며 브랜드 노출을 더욱 확대한다.

넥센타이어는 이번 계약을 통해 기존의 홈구장 광고 및 선수 유니폼 왼쪽 소매를 통해 로고를 노출 하는 것 외에 남자팀 훈련복, 여자 축구팀 유니폼, e스포츠, EDS(2군) 선수 유니폼 소매로도 범위를 확대해 넥센타이어 브랜드 노출을 강화한다.

강호찬 부회장은 “지난 5년 동안 맨시티와 파트너십 관계를 이어오며 많은 이정표를 세우며 성장해왔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을 전개하며 전략적 파트너로서 시너지를 계속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시티 풋볼 그룹의 CEO인 페란 소리아노는 “다양한 캠페인 전개를 통해 전 세계 젊은이들에게 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하는 넥센타이어의 노력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며, “넥센타이어가 맨시티의 슬리브 파트너가 된 이후 프리미어리그 2년 연속 우승을 하게 되어 매우 기뻤고 양사의 성공적인 세 번째 파트너십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넥센타이어는 맨시티와 함께 축구 재단(City Football Foundation)과 넥센 맨시티 컵(Nexen Man City Cup)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청소년 축구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달라스 컵(Dallas Cup)과 컬리지 엠버서더(College Ambassador) 등 새로운 프로그램을 통해 축구 발전을 위한 CSR 캠페인을 다양화 할 예정이다.

또한, 맨시티 플랫폼을 활용해 다양한 디지털 마케팅 활동을 선보이며 글로벌 브랜드 인지도를 높여 나가는 것은 물론 세계 소비자 및 축구 팬들과의 소통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사진제공=넥센타이어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