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타이어, ‘아우디 4세대 A3’ 신차용 타이어 공급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넥센타이어(대표 강호찬)가 독일 자동차 제조업체인 아우디의 ‘4세대 A3’에 ‘엔페라 스포츠’. ‘엔블루 S’, ‘윈가드 스포츠2’ 제품을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한다.

‘아우디 4세대 A3’는 2020년에 첫 공개됐으며, 폭스바겐 그룹의 MQB 플랫폼이 적용된 프리미엄 스포트백 모델과 고급스러운 내·외관 디자인, 안락한 승차감, 역동적인 운전 성능을 내세운 리무진 모델에 넥센타이어 제품이 공급된다.

‘엔페라 스포츠’는 유럽형 프리미엄 스포츠 타이어로 빗길과 마른 노면에서 뛰어난 성능을 보여주는 제품이다.

특히, 패턴 설계 최적화를 통해 고속 주행 안정성과 핸들링 성능을 대폭 업그레이드했고, 신규 컴파운드 적용으로 접지력과 제동력을 극대화 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ADAC 모터벨트’, ‘아우토빌트’(독일)를 비롯해 TCS(스위스), ÖAMTC(오스트리아) 등 유럽의 주요 자동차 전문지에서 실시한 테스트에서 ‘강력 추천’과 ‘구매 추천’을 받으며 성능의 우수성을 입증했다.

‘엔블루 S’는 친환경 자동차 및 고성능 자동차에 적합한 타이어로 유럽의 강화된 이산화탄소 규제에 대응해 타이어의 회전 저항을 최소화했다.

또한, 자동차의 소음과 연비 개선을 위한 사이드 월 공기 역학을 당사 최초 적용해 연비 등급뿐만 아니라 유럽환경규제 기준에 맞춰 주행 소음도 저감했다.

특히, 기존 제품 대비 간결한 그루브 디자인으로 고속 배수성과 빗길 제동력을 강화했다.

‘윈가드 스포츠 2’는 눈길에서도 안정적으로 속도를 만끽할 수 있도록 개발된 겨울용 타이어로 눈길에서 뛰어난 핸들링과 제동력으로 고급 세단과 스포츠카에 최적화된 프리미엄 겨울용 타이어이다.

특히, 눈길은 물론 젖은 노면, 마른 노면에서도 핸들링과 제동 능력 모두 뛰어난 성능을 보여주는 제품이다.

한편, 넥센타이어는 최근 폭스바겐의 ‘8세대 골프’, ‘파사트’ 등 다양한 자동차에 연이어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하며 품질과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사진제공=넥센타이어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