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프랑스 운송 박람회 ‘솔루트랜스 2021’ 참가… ‘스마트플렉스 AH51·DH51’ 전시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대표 이수일, 한국타이어)가 11월 20일까지 프랑스 리옹 유렉스포에서 열리는 운송 박람회 ‘솔루트랜스 2021’에 참가해 혁신적인 기술력을 반영한 트럭·버스용 타이어를 선보인다.

‘솔루트랜스’에 6년 연속으로 참가하는 한국타이어는 박람회가 열리는 유렉스포 전시센터에 전용 부스를 마련해 중대형 카고 트럭용 타이어 신상품 ‘스마트플렉스 AH51’과 ‘스마트플렉스 DH51’을 전시한다.

최근 유럽 시장에 새롭게 선보인 스마트플렉스 AH51과 DH51은 중대형 카고 트럭용 타이어로 스마트플렉스 AH31과 DH31의 후속 모델이다. 이전 모델 대비 한층 향상된 마일리지, 연비 및 제동 성능을 바탕으로 다양한 운행조건에서 최상의 성능을 발휘한다.

특히 넓어진 트레드 블록으로 마일리지를 높였으며, 신규 컴파운드를 적용해 내뜯김(Anti Chip-Cut) 성능을 강화했다.

마모가 진행되어도 제동 성능을 유지해주는 ‘히든 그루브’ 기술과 마일리지와 연비를 동시에 충족시키며, 제동 성능까지 높여주는 ‘S.R 커프’ 기술 등 한국타이어의 최신 트럭·버스용 타이어 신기술이 적용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유럽 겨울용 타이어 필수 인증마크인 ‘3PMSF을 획득해 겨울철 눈길까지 안정적인 주행이 가능하다.

이외에도 한국타이어는 이번 솔루트랜스에서 글로벌 전략 브랜드 ‘라우펜’과 재생 타이어 브랜드 ‘알파트레드’도 함께 선보인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북미 상용차 박람회, 영국 버밍엄 국제 상용차 박람회, IAA 상용차 전시회, 쾰른 타이어 전시회 등 글로벌 주요 박람회에 지속적으로 참가해 글로벌 트럭·버스용 타이어 시장을 선도하는 프리미엄 브랜드 커뮤니케이션을 강화하고 있다.

앞으로도 혁신적인 기술력을 반영한 트럭·버스용 타이어 포트폴리오를 적극적으로 확장해 고객들의 요구를 충족시키고 시장 트렌드에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사진제공=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