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앤컴퍼니, ‘2022 오토메카니카 프랑크푸르트’ 참가… 납축 배터리 기술 선보여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한국타이어)의 사업형 지주회사인 한국앤컴퍼니가 현지시간으로 9월 13일부터 17일까지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개최되는 자동차 부품 전시회 ‘2022 오토메카니카 프랑크푸르트’에 참가, 차량용 납축 배터리 기술을 선보인다.

‘오토메카니카 프랑크푸르트’는 1971년 첫 개최 이래 52년째 격년 개최되고 있는 유럽 최대 규모의 자동차 부품 및 서비스 전시회로 세계 5000여 개 자동차 부품 업체들이 참가, 매해 약 13만 명이 넘는 관람객이 방문한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여파로 2020년에는 개최가 취소됐으며, 2021년 온라인 개최로 이뤄졌다. 이러한 상황 속에 개최되는 이번 전시회는 4년 만에 오프라인으로 정상 진행되는 만큼 많은 기대가 모이고 있다.

한국앤컴퍼니 ES(Energy Solution) 사업본부는 전시회가 열리는 독일 프랑크푸르트 국제전시장에 전용 부스를 마련하고, 글로벌 배터리 브랜드 ‘한국(Hankook)’의 ‘AGM(Absorbent Glass Mat) 배터리’, ‘EFB(Enhanced Flooded battery) 배터리’, ‘MF(Maintenance Free) 배터리’ 등 다양한 제품 기술을 선보인다.

‘AGM 배터리’는 최근 보편화되는 스타트 스톱(Start-Stop) 기술 적용 차량 및 고성능 프리미엄 차량에 최고의 가치를 제공하는 기술이며, ‘EFB 배터리’는 한층 더 성능 강화된 MF 배터리로 보급형 스타트 스톱 차량 및 일반 차량에서 최고의 성능을 발휘한다.

또한, ‘MF 배터리’는 일반적으로 알려진 표준 납축 배터리 기술로 일반 승용차뿐만 아니라 상용차용, 레저용, 선박용 등 다양한 분야에서 두루 사용되고 있다.

한국앤컴퍼니는 스마트에너지 솔루션의 미래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전시 부스를 구성한다.

특히, 긴 시간 동안 코로나19로 많은 자동차 부품 전시회가 개최되지 못한 아쉬움을 달래고 글로벌 관계자들과 배터리 사업분야의 전망에 대한 의견을 공유할 수 있도록 부스 내 공간도 따로 마련할 계획이다.

 

사진제공=한국앤컴퍼니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