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키너지 4S2 X, 독일 자동차 전문지 타이어 테스트 최우수 등급 획득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대표이사 이수일, 한국타이어)의 ‘키너지 4S2 X’가 독일의 자동차 전문지 아우토 빌트 알라드에서 실시한 SUV 올웨더 타이어 부문 테스트에서 최상위 타이어에만 부여하는 ‘최우수(Exemplary)’ 등급을 획득했다.

아우토 빌트 알라드는 유럽 내 최고 공신력을 자랑하는 자동차 전문지인 아우토 빌트의 SUV 전문 자매지이다.

한국타이어를 포함한 미쉐린, 콘티넨탈, 굿이어 등 11개 브랜드를 대상으로 진행한 이번 테스트에서는 BMW X1에 ‘225/50 R18’ 규격의 올웨더 타이어를 장착해 눈길과 젖은 노면, 마른 노면 등에서 타이어 접지력과 제동력, 배수 성능 등 총 14개 항목에 대한 성능을 시험했다.

테스트 결과 한국타이어의 ‘키너지 4S2 X’는 다양한 기후의 주행 환경에서 우수한 성능을 고르게 선보이며 최상위 타이어를 의미하는 최우수 등급을 차지했다.

눈길 접지력과 주행 안정성에서는 겨울용 타이어보다 우수한 성능을 나타냈으며, 제동 성능과 핸들링, 배수 성능 등 주행 시 안전과 가장 밀접한 성능 부문에서 상위 점수를 기록했다.

특히, 한국타이어는 미쉐린과 유일하게 최우수 등급을 획득하며 글로벌 Top-Tier 브랜드로서 기술력을 입증했다.

‘키너지 4S2 X’는 유럽 겨울용 타이어 필수 인증마크인 ‘3PMSF(3 Peak Mountain Snow Flake)’를 획득한 국내 최초의 올웨더 타이어로, 장마첫 빗길부터 겨울철 눈길에 이르기까지 폭넓은 기후변화에도 최상의 주행을 구현한다.

트레드 중앙에는 넓은 그루브를 배치해 배수 성능이 뛰어나고 지그재그로 교차하는 형태의 V자형 그루브 패턴 적용으로 뛰어난 눈길 주행 성능과 핸들링 성능을 자랑한다.

또한, 아쿠아 파인 컴파운드를 적용해 빗길과 눈길에서 탁월한 제동력을 제공한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제품 생산 전 과정에서 석유화학계 원료를 친환경 원료로 대체하는 노력을 기울인 결과 지난해 11월 타이어 업계 최초 글로벌 친환경 소재 국제 인증제도인 ISCC(International Sustainability & Carbon Certification) PLUS를 획득했다.

이를 바탕으로 탄생한 대표 상품이 ‘키너지 4S2’와 ‘키너지 4S2 X’로 두 상품 모두 천연 원료의 특징을 활용해 기존 석유화학 원료를 사용한 제품과 동등하거나 그 이상의 성능을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사진제공=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