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어/부품

현대오토에버, 상생 경영 위해 협력사 거래 대금 설 연휴 전 조기 지급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현대오토에버(대표 서정식)가 설 명절을 앞둔 협력사의 자금 부담 완화를 위해 거래 대금 640억 원의 지급일을 더 앞당겨 설 연휴 전에 지급할 계획이다.

이번 조기 지급 대상은 현대오토에버가 지난해 12월 매입한 하도급 거래대금으로, 총 640억원 규모다.

현대오토에버는 이번 대금 조기 지급으로 명절을 앞두고 자금 수요가 몰린 중소 협력사들의 부담 완화를 기대하고 있다. 이에 다라 협력사들은 예정된 지급일보다 최대 2주 일찍 대금을 받을 수 있다.

현대오토에버는 2022년 설·추석 명절에도 약 950억 원 규모의 거래 대금을 조기 지급한 바 있다.

현대오토에버는 “어려운 경제 상황 속에 중소 협력사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지속 가능한 미래를 향한 올바른 움직임(The Right Move for the Right Future)이라는 현대자동차그룹의 사회 책임 메시지 아래 앞으로도 협력사와 상생을 위해 다양한 방법을 고민·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제공=현대오토에버

남태화 기자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