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어/부품

금호타이어, 유럽 시장 공략 강화 위해 ‘금호 TCR 월드투어 이벤트’ 진행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금호타이어(대표 정일택)가 유럽 시장 공략을 강화하기 위해 이탈리아 로마에서 ‘금호 TCR 월드투어 이벤트’를 진행했다.

금호타이어는 현지시간으로 6월 9일부터 3일간 유럽 딜러사를 대상으로 이탈리아 로마 발레룽가 서킷에서 개최된 ‘금호 TCR 월드투어’ 5 & 6라운드 관람을 비롯해 그리드워크 등 레이스 체험 활동을 실시했다.

또한. 로마에서 열린 ‘금호 나이트’ 행사를 마련해 금호타이어의 주요 제품 및 영업·마케팅 전략 등에 대해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금호타이어는 유럽지역 주요 거래선 50여 명을 초청해 고객과 직접 소통하며, 유럽시장에서의 금호타이어 브랜드 인지도를 제고했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정일택 금호타이어 대표이사 사장, 임승빈 영업총괄본부 부사장, 이강승 유럽본부 전무, 윤장혁 G.마케팅담당 상무 등이 참석했다.

정일택 대표이사 사장은 “금호타이어는 코로나19 팬데믹과 공급망 위기 등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매출 성장을 이루었고, 수익성도 흑자로 전환할 수 있는 턴어라운드를 실현했다”며, “올해는 제품 경쟁력 향상, OE 공급 확대를 통한 시장 내 영향력 제고, 영업인력 및 물류서비스 인프라 개선, 브랜드 가치 상승 등의 전략 실행을 통해 올해 창립 이래 최대 매출 목표 달성 및 지속 가능한 성장 기업으로서 공고히 자리매김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강승 유럽본부 전무는 “유럽시장은 지난해 전년대비 약 45% 성장을 이루었고, 올해도 큰 폭의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며, “금호타이어는 유럽 시장에서 제품 기술력을 인정받는 한편, 고객 맞춤 프로모션 및 영업&마케팅 활동 등을 통해 유통망 확장에 힘쓰고 있으며 미래 시장 선도를 위해 기여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금호 TCR 월드투어’는 5월 포르투갈 개막전을 시작으로 벨기에, 이탈리아, 헝가리, 우루과이, 아르헨티나, 호주, 마카오까지 4개 대륙, 총 8개 국가에서 경기가 펼쳐진다.

해당 경기에는 아우디, 혼다, 현대자동차 등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이 대거 참여해 금호타이어의 레이싱 타이어인 ‘엑스타 S700’과 ‘엑스타 W701’을 장착한다.

사진제공=금호타이어

남태화 기자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