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터사이클

할리데이비슨, ‘26회 코리아 내셔널 호그 랠리’ 참가 접수 18일 시작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할리데이비슨 코리아가 전국 할리데이비슨 라이더가 모이는 축제 ‘26회 코리아 내셔널 호그 랠리’ 참가 접수를 3월 18일부터 시작한다.

이번 행사는 5월 24일부터 26일까지 2박 3일 일정으로 ‘태백 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지며, 할리데이비슨 라이더라면 누구나 혼자 또는 가족과 함께 참가할 수 있다.

할리 오너스 그룹(H.O.G.™)이 주최하고 할리데이비슨 코리아가 후원하는 ‘코리아 내셔널 호그 랠리’는 보통 1년에 한 번 진행되며, 그만큼 할리데이비슨 라이더가 손꼽아 기다리는 행사 중 하나다.

올해도 기대에 부흥하기 위해 굵직하고 풍성한 이벤트가 준비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전설적인 밴드 ‘부활’의 공연이 1시간가량 예정되어 있어 행사를 기다리는 할리데이비슨 라이더의 관심을 끌고 있다.

이번 행사는 다양해지고 새로워졌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는 참가자가 작년보다 다양해진 이벤트를 가족과 친구, 동료와 함께 즐길 수 있으며, 모터사이클 게임 역시 종류를 늘려 라이더의 만족감이 높을 것이라고 밝혔다.

올해는 미국 본토의 호그 랠리처럼 식사와 숙소에 제한을 두지 않는 자유로운 행사로 준비된 점도 주목할 만하다. 이에 따라 리조트 내에서 숙박과 식사, 행사 모두 제공하는 방식을 과감히 포기했다.

새로운 방식을 채택함에 따라 지역 상권에서도 반기는 분위기다. 행사 관계자에 따르면 리조트에서 모든 소비가 일어났던 예전의 방식을 포기하면서 2,000여 명의 참가자가 지역 식당과 숙소로 활동 범위를 넓힐 것으로 기대되고, 지역 사회 내에선 모터사이클 라이더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이 확산되고 있다.

참가비 역시 대폭 축소돼 행사 참여의 부담이 낮아지고, 라이딩하기 좋은 태백의 멋진 코스와 호그 랠리를 동시에 즐기기 용이할 것으로 전망된다.

 

사진제공=할리데이비슨 코리아

남태화 기자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