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터쇼

EV 산업 전시회 ‘EV 트렌드 코리아 2024’ 종료… 3일간 4만8286명 관람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환경부가 주최하고 코엑스(사장 이동기)와 한국배터리산업협회(회장 김동명)에서 공동 주관한 EV 산업 전시회 ‘EV 트렌드 코리아 2024’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3월 6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막해 8일까지 3일간 진행된 전시회에는 국내외 관람객 4만8000여명이 다양한 전기차 트렌드를 관람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올해로 7회차를 맞은 ‘EV 트렌드 코리아 2024’는 환경부 임상준 차관, 코엑스 이동기 사장, 한국배터리산업협회 김동명 회장 등 주요 인사들이 참여한 개막식을 시작으로 ‘EV 어워즈’ 시상식, 다양한 세미나와 컨퍼런스 등이 진행됐다.

이번 행사는 메인 스폰서로 현대자동차, 기아, 채비, 모던텍, LG유플러스, LG전자가 참가하고, 전기차 충전기 및 인프라 브랜드 총 86개사 445부스 규모로 운영됐다.

특히, 친환경 전기차의 대중화 흐름으로 글로벌 EV 분야 비즈니스 성장 현황과 E-모빌리티부터 전기차 충전용품 및 솔루션 서비스, 구매 정보 등 최신 트렌드를 한 자리에서 확인할 수 있어서 참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여기에 전기차 산업에 종사하는 업계 전문가와 관심 있는 일반 소비자에게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는 ‘EV 360° 컨퍼런스’, ’EVuff@EVTrend 2024 세미나‘, ‘EV & Battery 투자세미나’가 진행, 전기차 산업 전시회다운 특별한 정보를 제공해 큰 인기를 얻었다.

‘EV 트렌드 코리아 2024’는 전기자동차 행사로는 가장 많은 1일 평균 1만6095명, 1일 최다관람(3월 8일) 1만7879명을 기록하며 3일간 총 4만8286명이 행사를 관람하며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EV 트렌드 코리아 조직위 관계자는 “‘EV 트렌드 코리아 2024’는 서울 도심에서 전기자동차의 모든 것을 공유하고 경험할 수 있는 유일한 전기차 전문 전시회이다”며, “전기차를 매개로 업계 전문가와 일반 소비자가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 수 있어 더 뜻깊은 자리였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대표 전기차 산업 전시회로서 전기자동차 업계 전문가를 비롯 전기차에 관심이 많은 국민들이 다양한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행사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EV TRNED KOREA 2025’는 2025년 6월 3일부터 5일까지 3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 예정이다.

참가 희망기업은 2024년 3월 31일까지 사전접수가 가능하며, 사전 접수기간에 참가 신청한 기업에게는 최대 약 30% 할인 및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사진제공=코엑스

남태화 기자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