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레이스, 금호타이어와 GT 클래스 공식 네이밍스폰서 조인식 진행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주식회사 슈퍼레이스(대표 김동빈)는 지난 20일 금호타이어(대표 전대진)와 ‘2020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금호 GT 클래스 네이밍스폰서 조인식’을 진행했다.

이날 조인식에는 슈퍼레이스 김동빈 대표와 금호타이어 김상엽 부사장을 비롯해 임직원들이 참석했으며, 후원 협약서에 서명하며 상호 협력을 약속했다.

이번 따라 오는 24 ~ 25일 강원도 인제군 소재 인제스피디움에서 ‘강원 국네 모터 페스타’란 부제로 진행되는 ‘2020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시즌 네 번째 대회에서 GT 클래스는 ‘금호 GT(KUMHO GT)’ 클래스로 명칭이 변경돼 운영되게 된다.

금호타이어는 올해 초 GT 클래스의 공식 타이어 공급사로 참여해 클래스의 안정적인 운영을 뒷받침한 데 이어 GT 클래스에 ‘금호 GT’라는 새로운 이름까지 선사하면서 모터스포츠에 대한 변함없는 애정을 드러냈다.

금호타이어 김상엽 부사장은 이번 후원에 대해 “금호타이어는 국내외 다양한 모터스포츠 대회의 공식 타이어로 활약하며 글로벌 타이어 브랜드로서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며, “이번 네이밍 스폰서십 체결을 통해 양사가 모두 윈윈하고, 국내 모터스포츠 활성화에 적극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동빈 대표는 “국내 모터스포츠 발전을 위해 금호타이어가 보여주신 변함없는 관심과 지원에 감사드린다”고 화답했다.

사진제공=주식회사 슈퍼레이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