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프트베리, 전국 전기차 충전소 선호도 조사 결과 공개… 내린천휴게소·안성휴게소 공동 1위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친환경 모빌리티 플랫폼 기업 소프트베리가 최근 실시한 ‘여행·휴가 중 내가 가 본 최고의 충전소’ 설문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이번 조사는 소프트베리가 서비스 중인 국내 전기차 충전 정보 앱 ‘EV Infra’ 사용자 중 약 5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조사 결과 여행·휴가 중 최고의 경험을 선사한 충전소 상위 5곳은 모두 휴게소로 나타났으며, 전체 응답 중 휴게소에 위치한 충전소를 최고로 뽑은 응답자는 27.7%에 달했다.

이는 대부분의 이용객이 여행지로 이동하는 도중, 경유지로 휴게소를 방문해 충전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전국 전기차 충전소가 2만개가 넘는 만큼 응답자는 250여개가 넘는 다양한 충전소를 언급, 그 중 16명 응답자의 선택을 받은 서울양양고속도로 내린천휴게소와 경부고속도로 안성휴게소가 공동으로 1위를 차지했다.

내린천휴게소를 선택한 응답자 대부분은 충전소 유려한 주변 경관을 이유로 해당 장소를 선택했다고 답했으며, 안성휴게소를 선택한 응답자들은 급속 충전기 보유, 넉넉한 충전기 대수 등 충전소 시설을 선택 이유로 꼽았다.

자신이 선택한 충전소를 추천하는 이유에 대해선 응답자의 21.4%가 ‘근처 편의시설 위치 여부’를 선택했으며, ‘충전소 근처 풍경’을 선택한 응답자도 18.4%에 달했다.

운전 중 가까운 정도(11.5%), 넉넉한 충전기 대수(8.1%), 급속 충전 가능(6.5%)이 뒤를 이었다.

이는 여행 중 충전소 이용자의 많은 비중이 충전을 기다리는 시간을 즐겁게 보낼 수 있는 주변 편의 시설과 풍경을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여행·휴가 중 들렀던 최고의 충전소 지역을 묻는 질문에서는 경상도가 26.6%로 가장 많은 선택을 받았으며, 경기도(20.5%), 강원도(19.6%), 충청도(9.6%), 서울(9.2%) 순으로 집계됐다.

1위를 차지한 경상도를 선택한 응답자 중 일부는 충전소 주변에 바다가 가까이 있는 점, 주변 경치가 좋다는 점 등을 장점으로 꼽았다.

특히, 해당 응답자들은 충전소 주변 자연을 즐기는 잠깐의 시간을 여행 중 작은 휴식으로 느끼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여행·휴가 중 전기차 충전이 필요한 경우 충전소를 선택하는 기준은 ‘운전 중 가까운 정도’가 46.8% 응답자의 선택을 받아 압도적 1위를 차지, 전기차 충전소 인프라 구축을 통한 소비자 접근성 증대의 중요성이 재차 확인됐다.

그 뒤를 이어 ‘근처 편의시설 위치 여부’는 24.0%로 2위를 차지했으며, 충전 금액(12.0%), 충전소 근처 풍경(6.1%), EV Infra 커뮤니티 등 여타 커뮤니티 내 추천(4.6%) 등이 꼽혔다.

사진제공=소프트베리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