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고전문몰 리씽크, ‘아마존웹서비스 서버리스’ 우수사례 선정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재고전문몰 리씽크(대표 김중우)가 ‘아마존웹서비스(AWS) 서버리스’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리씽크는 2019년 1월 재고 상품 전문 쇼핑몰로 출범한 이후 올해 4월 기준 누적 매출 1,200억 원을 넘어서면서 호조세를 이어가고 있다.

또한, 매년 약 100%의 성장을 이뤄내면서 많은 고객 확보에 성공했지만, 높아진 인기로 인해 발생한 트래픽 과부화를 감당하지 못해 관리에 어려움이 발생하기도 했다.

이에 리씽크는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 상황을 유연하게 대처하고 고객들에게 안정적으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AWS 서버리스 컴퓨팅’ 환경으로 전환했다.

‘서버리스’란 서버 관리가 필요없다는 뜻으로 개발자가 서버 등 인프라 관리에 대한 부담과 고민을 덜고 비즈니스와 개발에 더 집중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특히, 트래픽이 폭발적으로 증가할 때도 신속하고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다.

그 결과 기존 시스템 대비 600% 이상 응답속도가 개선돼 구매전환율과 페이지뷰 수가 증가했다.

또한, 인프라 관리에 투입하는 자원이 줄어들어 비용 절감에도 큰 효과를 얻어 비즈니스·개발 환경에만 집중할 수 있게 됐다.

AWS 웨비나 관계자는 “리씽크는 커머스 부문에서 AWS 서버리스를 세계 최초로 사용해 획기적인 성과를 내 우수사례로 선정했다”고 말했다.

리씽크는 지난달 AWS의 웨비나(웹+세미나)에서 실제 운영 사례를 발표하며 주목을 받은 바 있다.

김중우 대표는 “리씽크에 방문하는 많은 고객들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비즈니스 개발에 더욱 집중하기 위해 다방면으로 고민하고 있다”며, “앞으로 리씽크는 더욱더 고객들의 불편함을 해소하고 고객 편의 기능을 개발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리씽크는 다양한 유통 경험과 마케팅 노하우를 기업에 제공해 기업에는 재고를 신속히 처리하게 하고 소비자들에게는 보다 저렴한 가격에 알뜰 소비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리씽크는 사용한 적이 없는 새상품 재고와 사용감이 있는 리퍼 재고, 그리고 고객 변심 단순 반품된 반품재고를 취급하고 있으며, 100% 환불 시스템, A/S 최대 2년 보장 등 신뢰를 주는 쇼핑몰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사진제공=리씽크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