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8월 글로벌 판매 전년 대비 41.7% 감소… ‘신형 QM6’ 내수 판매 주도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르노삼성자동차(대표 도미닉 시뇨라)가 8월 한 달간 글로벌 시장에서 전년 동월 대비 41.7% 감소한 판매실적을 기록했다.

1일 르노삼성차 발표에 따르면, 8월 한 달간 내수에서는 전년 동월 대비 21.5% 감소한 6104대를 판매했으며, 수출은 전년 동월 대비 71.9% 감소한 1466대를 판매해 8월 한 달간 전월 대비 15.2% 감소한 7570대를 판매했다.

8월 내수 판매에서 가장 큰 역할을 한 차종은 신형 QM6로 전월 대비 25.7% 증가한 3317대 판매되며 내수 판매를 주도했다.

특히, 국내 유일 LPG SUV인 LPe 모델이 1,998대로 전체 QM6 판매의 60.2%를 차지하며, 신형 QM6 판매를 견인했다.

7월 중순 새로운 터보 엔진과 함께 페이스리프트 모델을 선보인 프리미엄 중형세단 신형 SM6는 8월 한 달간 562대 판매됐다.

실제 본격적인 물량 공급이 8월 하순부터 이루어진 점 및 8월 여름휴가 기간, 코로나 상황 등 요인을 고려하면 본격적인 판매실적은 9월부터 나타날 것으로 기대된다.

르노삼성자동차의 대표 소형 SUV인 XM3는 2030 고객의 관심과 고객 시승을 통한 직접적인 성능 확인을 통해 지난 달 1717대 판매됐다.

르노 브랜드 모델은 트위지 48대, 캡처 270대, 마스터 142대가 판매됐다. 8월 중순 국내시장에 선보인 전기차 조에(ZOE)는 9월부터 고객 출고를 본격 진행한다.

전기차 르노 조에는 지난 2012년 유럽 시장에 처음 선보인 이후 올해 6월까지 약 21만6000대가 판매된 베스트셀러 전기차다.

이번에 한국에 출시되는 르노 조에는 지난해 부분변경을 거친 3세대 모델로 향상된 파워와 주행거리, 시선을 사로잡는 디자인과 다양한 편의 사양, 그리고 뛰어난 주행성능으로 전기차의 기준을 새롭게 제시하고 있다.

수출은 QM6(수출명 르노 꼴레오스) 1,310대, XM3 20대, 르노 트위지 136대로 총 1,466대를 기록, 전년 동월 대비 71.9% 감소했다.

1월 ~ 8월까지 누적 판매는 내수 6만7647대, 수출 1만6511대 등 총 8만4158대를 기록, 전년 누계 대비 26.6% 감소했다.

사진제공=르노삼성자동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