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봄철 무상점검 서비스 ‘2021 스프링 서비스 캠페인’ 실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포르쉐코리아(대표 홀가 게어만)가 본격적인 드라이빙 시즌을 맞아 고객의 안전한 운행을 위해 ‘2021 스프링 서비스 캠페인’을 실시한다.

해당 서비스 캠페인은 외부 활동이 많아지는 봄철과 다가오는 여름철 안전운행을 위한 자동차 점검 서비스를 제공, 고객의 자동차가 최상의 퍼포먼스를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특히,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장기화로 해외여행 대신 자동차를 이용한 국내 장거리 주행이 늘어나는 시기인 만큼 필수 서비스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2021 스프링 서비스 캠페인’은 포르쉐 자동차를 소유한 모든 고객을 대상으로 5월 3일부터 31일까지 약 한 달 동안 전국 13개 포르쉐 서비스센터에서 진행되며, 사전예약을 통해 진행된다.

캠페인 기간 동안 고객은 정기적으로 최신 버전의 소프트웨어로 업데이트되는 PIWIS 테스터를 이용한 정밀 차량 진단 서비스를 무상으로 제공받을 수 있으며, 유상 수리 시(테큅먼트, PDS 및 보험수리 제외) 포르쉐 순정 부품 및 공임에 대해 각각 10%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서비스센터에는 포르쉐 글로벌의 인증을 받은 전문 테크니션이 상주하고 있어 더욱 수준 높은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세계에서 유효한 포르쉐 인증 중고차 보증 프로그램 구매 시 10% 할인 혜택을 제공하며, 해당 혜택은 서비스센터별로 상이하다.

이외에도 캠페인 기간 내 150만 원 이상 유상 수리 및 포르쉐 인증 중고차 보증 프로그램 구매 시 포르쉐 카 USB 메모리를 사은품으로 증정한다.

홀가 게어만 대표는 “포르쉐는 매년 정기적으로 시즌에 맞는 프리미엄 서비스를 실시해 고객 만족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본격적인 드라이빙 시즌인 5월을 맞아 포르쉐의 전문적이고 차별화된 서비스로 고객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주행을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포르쉐코리아는 지난 4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에 서비스센터를 신규 오픈했으며, 하반기에는 대구 서비스센터를 확장 이전하는 등 고객 서비스 강화에 주력하고 있다.

사진제공=포르쉐코리아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