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추석 앞두고 중소 협력사 물품대금 조기 지급… 78개 업체 약 120억 원 규모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르노삼성자동차(대표 도미닉 시뇨라)가 추석 연휴를 앞두고 중소 부품협력사에 물품대금 약 120억 원을 17일에 조기 지급한다.

이번 르노삼성자동차의 물품대금 조기 지급은 추석 연휴를 앞두고 자금 소요가 집중되는 중소 협력사의 운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함이다.

조기 지급 대상은 78개 협력사이며, 예정된 지급일보다 최대 8일 일찍 대금을 지급받게 된다.

르노삼성자동차는 협력사들과의 동반성장 및 상생협력의 일환으로 명절 전 물품대급 조기 지급을 꾸준히 이행해오고 있다.

올해 1월에는 설 명절을 앞두고 72개사 협력사에 약 176억 원, 지난 해 추석에도 명절을 앞두고 82개 협력사에 약 68억 원을 조기 지급한 바 있다.

르노삼성자동차 황갑식 구매본부장은 “코로나19가 지속되는 어려운 시기임에도 르노삼성자동차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함께 노력해 주고 있는 협력사들에 감사를 전한다”며, “르노삼성자동차는 협력사들과의 동반성장 및 상생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르노삼성자동차는 올해 2월 온·오프라인으로 함께 진행된 협력사 컨벤션을 통해 르노삼성자동차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협력업체의 협조와 신차 가격 경쟁력 확보를 강조한 바 있다.

사진제공=르노삼성자동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