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토요타, 전국 7개 대학과 함께하는 산학협력 교육 프로그램 ‘2022 T-TEP’ 개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한국토요타자동차(사장 타케무라 노부유키)가 4월 29일부터 10월까지 자동차 기술대학 학생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산학협력 교육프로그램인 ‘2022 T-TEP’을 개최한다

‘T-TEP(Toyota-Technical Experience Program)’은 자동차 산업 분야의 인재육성을 위한 한국토요타자동차의 사회공헌활동으로 2020년부터 서영대학교의 파주캠퍼스와 광주캠퍼스, 대림대학교, 부산과학기술대학교, 서정대학교, 아주자동차대학교, 여주대학교, 한국 폴리텍 대학 남대구 캠퍼스 등 전국 7개 자동차 대학, 8곳의 캠퍼스와 업무협약을 맺고 교육을 이어오고 있다.

올해로 3회를 맞이하는 T-TEP은 4월 29일 서정대학교를 시작으로 10월까지 각 캠퍼스에서 이론교육 및 실습강좌로 열린다.

참가학생들은 사회 초년생이 알아야 할 소통과 비즈니스 매너, ‘개선’, ‘현지현물’, ‘도전’, ‘존중’, ‘팀워크’로 구성된 토요타의 다섯가지 근본가치인 ‘토요타 웨이’, ‘TEAM GP’를 통한 토요타·렉서스의 전동화 기술 등을 배우게 된다.

특히, TEAM GP(Toyota Education And Management Global Program)는 T-TEP 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토요타 본사의 글로벌 교육과정으로 교육생들이 딜러 현장에서 잘 적응할 수 있도록 각 딜러 지점의 특성에 맞게 진행되는 테크니션 특화교육이다.

이 과정을 수료하면 자동으로 토요타 본사가 공인하는 인증 테크니션 자격이 주어진다.

타케무라 노부유키 사장은 “체계적인 교육과정, 토요타와 렉서스의 전동화 차량과 함께 학생의 학업에 도움이 될 수 있어 매우 의미 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실질적인 지원을 통해 자동차 분야의 인재육성에 박차를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토요타자동차는 교육에 꼭 필요한 실습용 자동차를 협력 대학에 기증해 학생들이 보다 효율적으로 현장 감각을 익힐 수 있도록 지원해 오고 있다.

특히, 2021년에는 렉서스 ES 300h, 토요타 캠리 하이브리드 등 총 8대의 자동차를 각 대학에 기증한 바 있다.

사진제공=한국토요타자동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