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파이낸셜, ‘신형 아테온’ 대상 잔가보장형 할부 프로모션 실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가 5월 31일까지 ‘폭스바겐 신형 아테온 2.0 TDI 프레스티지’에 대한 잔가보장형 할부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이번 프로모션은 폭스바겐의 플래그십 세단 ‘신형 아테온 2.0 TDI 프레스티지’를 합리적인 가격과 총소유비용 절감 프로그램으로 운용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특히, 이번 금융상품 이용 고객에게는 9%의 할인 혜택이 제공되며, 폭스바겐코리아에서 제공하는 차량반납 보상 프로그램 혜택(최대 100만원 지원)을 더할 시 ‘신형 아테온 2.0 TDI 프레스티지’를 4,800만 원대부터 구입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신형 아테온 잔가보장형 할부 프로모션’은 연 3.99%의 저금리로 제공되며, 최대 32%의 잔가율을 보장한다.

해당 금융상품을 통해 ‘신형 아테온 2.0 TDI 프레스티지’를 구입할 경우 60개월의 계약기간 동안 선납금 30%를 내고 월 41만원을 납입하면 된다.

또한, 자동차 사고 시 고객의 수리 부담을 줄여줄 수 있는 ‘바디 & 파츠 프로텍션’ 서비스도 제공된다.

바디 프로텍션 서비스는 금융계약 실행일로부터 ‘1년 또는 2만km(선도래 기준) 이내’에 판금, 도색 등의 복원 수리가 필요한 경우 고객에게 수리비 기준 100만원 한도 내에서 총 1회에 한해 수리비의 80%를 보상한다.

파츠 프로텍션 서비스 또한 같은 기간 조건 내에 전면유리, 사이드미러, 타이어가 파손되어 부품 교체가 필요할 경우, 각 부품 별 수리비 기준 150만원~200만원 한도 내에서 각각 1회에 한해 수리비의 80%를 보상받을 수 있다.

한편, 폭스바겐의 플래그십 세단 ‘신형 아테온’은 우아함과 스포티함을 동시에 갖춘 스타일리시한 패스트백 디자인, 세단의 안락함과 스포츠카와 같은 성능을 넘나드는 강력한 퍼포먼스, 그리고 IQ.드라이브, MIB3 디스커버 프로 등 풍부한 안전 및 편의 사양이 탑재됐다.

또한, 넓은 실내 공간과 동급 최고 수준의 트렁크 적재 공간으로 일상, 여행 등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을 만족시키는 최적의 공간 활용성을 제공한다.

사진제공=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