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고객 맞춤형 프로그램 운영 등 7월 판매조건 공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쌍용자동차가 7월 한 달 동안 다양한 차종별 구매 혜택을 제공하는 고객 맞춤형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7월 판매조건을 공개했다.

렉스턴 브랜드 출시 20주년을 기념해 운영하는 ‘홈 커밍 프로그램’은 렉스턴 출고 이력이 있거나 현재 렉스턴 보유 고객이 올 뉴 렉스턴을 구입하면 유류비 100만원을 지원하며, 선수금에 따라 4.9%(36개월) ~ 6.9%(60개월)의 스마트 할부도 운영한다.

특히, 7년 이상 노후차량 보유 고객이 올 뉴 렉스턴을 구매하면 20만원의 추가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뉴 렉스턴 스포츠&칸도 선수금에 따라 4.9%(36개월) ~ 6.9%(60개월)의 스마트 할부와 선수금 50% 3.9%(60개월)의 장기저리 스페셜 할부를 운영한다.

또한, 뉴 렉스턴 스포츠&칸 구입 고객이 개인사업자 및 법인사업자이거나 7년 이상 노후차량 보유 고객, 무쏘 스포츠 및 액티언 스포츠 등 스포츠 모델 구매 이력 및 보유 고객은 유류비 및 10년 자동차세 등 총 80만원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스포츠 모델 구입 이력이 없는 첫 번째 고객은 50만원의 유류비를 지원한다.

코란도 및 티볼리, 티볼리 에어는 선수금에 따라 5.9%(36개월) ~ 6.9%(60개월)의 스마트 할부를 운영한다.

이외에도 차종별 재 구매 대수(쌍용차 모델)에 따라 최대 50만원을 추가 할인해 주는 로열티 프로그램을 지속 운영한다.

사진제공=쌍용자동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