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용차

KAMA, 국내 자동차 제작사와 함께 ‘2024 구정맞이 자동차 무상점검 서비스’ 실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한국자동차모빌리티산업협회(회장 강남훈, KAMA)가 구정 연휴 자동차 이용자의 안전한 운행을 위해 국내 자동차 제작사와 함께 ‘2024 구정맞이 자동차 무상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

이번 자동차 무상점검 서비스는 2월 6일부터 8일까지 3일간 현대자동차, 기아, 한국지엠, 르노코리아자동차, KG 모빌리티 국내 5개 제작사가 모두 참여해 실시된다.

현대자동차는 1,249개 서비스 협력사(블루핸즈)에서, 기아(주)는 18개 직영서비스센터와 760개 서비스 협력사(오토큐)에서 실시하며, 쿠폰을 다운로드(1/31-2/2, 소진시까지)해 무상점검을 받을 수 있다.

한국지엠은 9개 직영 서비스센터와 388개 협력서비스센터, 르노코리아자동차는 7개 직영 서비스센터와 387개 협력서비스센터, KG모빌리티는 2개 직영 서비스센터와 315개 협력서비스센터에서 무상점검을 받을 수 있다.

이번 무상점검 기간 동안 지정된 서비스센터를 방문하는 고객에게는 엔진·공조장치 상태, 타이어 공기압 및 마모상태, 브레이크 및 패드 마모도 점검, 냉각수 및 각종 오일류, 와이퍼, 휴즈 상태 등을 점검 받을 수 있다.

특히, 무상점검 후 필요한 경우 현장에서 워셔액 보충 등은 무상으로 실시해 주게 된다.

또한, 자동차 운행 중 고장 또는 교통사고 등이 발생했을 때 신속한 지원을 위해 제작사별 긴급 출동반도 상시 운영한다.

사진제공=한국자동차모빌리티산업협회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