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용차

토요타 5세대 프리우스, ‘2024 AWAK 올해의 차’ 2관왕 달성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토요타코리아(사장 콘야마 마나부)의 5세대 프리우스가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AWAK)가 주관한 ‘2024 대한민국 올해의 차’에서 ‘올해의 하이브리드 크로스오버’와 ‘올해의 디자인’으로 선정, 2관왕을 달성했다.

‘2024 대한민국 올해의 차(Car of The Year 2024)’는 AWAK가 지난해 출시된 신차 78대를 대상으로 1차 투표를 통해 40대를 선정, 인제 스피디움에서 실차 테스트 및 2차 심사를 거쳐 각 부문별 수상 모델을 선정했다.

‘올해의 하이브리드 크로스오버’와 ‘올해의 디자인’으로 선정된 5세대 프리우스는 지난해 12월 우리나라에 공식 출시했으며, ‘하이브리드 리본(HYBRID REBORN)’을 콘셉트로 감성을 자극하는 스타일리시한 디자인과 매력적인 퍼포먼스를 갖춘 역동적인 패키지로 개발된 점이 특징이다.

특히, 이전 세대 프리우스의 시그니처인 모노폼 실루엣을 계승한 동시에 불필요한 캐릭터 라인을 최소화해 미래지향적인 실루엣으로 진화했으며, 더 낮고 넓어진 차체, 해머헤드 콘셉트의 전면 디자인, 에어로 다이내믹을 고려한 설계 등을 통해 운전의 설렘을 선사하는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아울러 가속 응답성이 향상된 2.0L 가솔린 엔진과 최신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채택했다. 콤팩트하고 경량화 된 PCU와 다운사이징 된 하이브리드 전용 트랜스액슬이 장착되어 정숙성과 주행성능을 강화했으며, 이를 통해 시스템 총 출력이 196마력에 달하며 복합기준 정부공인표준연비 20.9km/L를 실현시켜 다이내믹한 주행경험과 우수한 연비를 모두 제공한다.

이외에도 저중심 설계와 경량고〮강성 차체가 특징인 2세대 TNGA(Toyota New Global Architecture) 플랫폼이 새롭게 도입됐으며 고강성 소재를 사용하여 차체 강성을 향상시켰다.

이번 시상식에 참석한 토요타코리아 콘야마 마나부 사장은 “5세대 프리우스는 ‘첫 눈에 반하는 디자인’을 구현해 런칭 이후 많은 고객님의 사랑을 받고 있다”며, “저희 토요타코리아도 고객님의 사랑에 보답할 수 있도록 앞으로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제공=토요타코리아

남태화 기자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