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카&VCNC, 경력 개발자 공개 채용 진행… 교차지원 가능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쏘카와 VCNC가 경력 개발자 공개 채용을 진행한다.

먼저 쏘카는 서버 개발자, 백오피스 개발자, 웹프론트엔드 개발자, DBA(데이터베이스 관리자), Android 개발자, iOS 개발자 6개 분야에서 두 자릿수 인원을 모집한다.

또한 VCNC는 타다 부문에서 서버 개발자, Android 개발자, iOS 개발자, 웹프론트엔드 개발자를 모집하고, 비트윈 부문에서 서버 개발자, 모바일 앱 개발자(Android, iOS) 채용을 진행한다. 채용 규모는 쏘카와 동일하게 두 자릿수 수준이다.

이번 공채에서는 서류 전형을 없애고 모든 지원자를 대상으로 코딩테스트를 진행한다. 12월 31일까지 기본적인 인적사항만 기입하면 온라인을 통해 지원할 수 있으며, 코딩테스트는 2021년 1월 8 ~ 10일 진행될 예정이다.

코딩테스트에 합격하면 이력서와 포트폴리오 등 면접에 필요한 서류를 제출하면 되며, 이후 두 차례의 면접을 거쳐 최종 합격자를 선발한다.

면접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예방을 위해 화상으로 우선 진행된다. 모든 채용 과정은 한 달 이내 마무리되며, 2021년 2월 초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계획이다.

쏘카와 VCNC 두 회사에 교차지원도 가능하다. 지원서 접수 시 교차지원 여부를 체크하면 된다. 코딩테스트는 공통으로 진행되며 이후 전형은 각 회사의 일정에 맞춰 진행된다.

쏘카와 VCNC 박재욱 대표는 “쏘카와 VCNC는 일상 속 다양한 이동 문제를 해결하고 더 나은 이동의 가치를 만들어나가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IT 기술과 데이터를 기반으로 새로운 모빌리티 생태계와 이동 경험을 만들어갈 역량 있는 개발자들의 많은 지원을 기다린다”고 말했다.

사진제공=VCNC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