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테이션, ‘픽업&딜리버리’ 서비스 출시… 서비스 요금 이동 거리별 개별 산출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한국타이어(대표이사 조현범)의 타이어 중심 자동차 토탈 서비스 전문점인 티스테이션(T’Station)이 타이어 교체나 경정비 서비스가 필요한 고객을 찾아가는 ‘픽업&딜리버리’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인다.

‘픽업&딜리버리’ 서비스는 고객들이 원하는 곳으로 운전기사가 방문해 자동차를 수령하고 작업 후 다시 가져다주는 티스테이션만의 차별화된 프리미엄 서비스다. 즉, 고객들이 매장에 직접 방문하지 않아도 티스테이션에서 제공하는 표준화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온·오프라인 연계(Online to Offline, O2O) 서비스 플랫폼인 ‘티스테이션닷컴’에 방문해 보유 자동차에 맞는 상품, 원하는 매장과 시간, 자동차 수령 및 회수 장소를 선택해 결제를 완료하면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타이어 교체 외에도 경정비 서비스가 가능하며, 서비스 이용 요금은 자동차 수령지부터 매장까지의 이동 거리에 따라 개별적으로 산출된다.

‘픽업&딜리버리’ 서비스는 제주도를 제외한 전국 티스테이션 매장에서 이용 가능하다.

한국타이어 카라이프사업본부장 원석준 부사장은 “고객들의 소중한 시간을 절약해 주는 신개념 서비스를 출시해 고객들에게 한층 기분 좋은 드라이빙 경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자동차 정비는 안전과도 연관되는 중요한 문제인만큼 매장에 방문할 시간을 내기 어려운 고객들에게 높은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티스테이션은 한국타이어를 포함해 미쉐린 타이어, 피렐리 타이어, 맥시스 타이어 등 총 4개 브랜드의 타이어를 판매하며 멀티브랜드 구조를 강화해 소비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한 다양한 구매 선택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타이어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