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타이어, ‘2022 CJ 슈퍼레이스’ M 클래스·캐딜락 CT4 클래스 공식 타이어 후원 지속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가 주식회사 슈퍼레이스(대표 김동빈)와 공식 타이어 후원 협약을 체결, ‘2022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CJ 슈퍼레이스)’에서 운영되는 M 클래스와 캐딜락 CT4 클래스에 공식 타이어 후원을 지속한다.

4월 11일 서울 마곡에 위치한 넥센중앙연구소인 ‘더넥센유니버시티’에서 진행된 후원 협약식에는 넥센타이어 마이클 하우프트 중앙연구소 개발본부장과 주식회사 슈퍼레이스 김동빈 대표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넥센타이어는 CJ 슈퍼레이스 M 클래스와 캐딜락 CT4 클래스에 엔페라 SUR4G를 독점 공급, 공식 타이어 후원을 지속한다.

넥센타이어가 공급하는 엔페라 SUR4G는 레이싱전용 세미슬릭 타이어로 고속주행 환경에서도 우수한 접지력과 핸들링을 제공하며, 빗길 주행에서 뛰어난 성능을 발휘한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CJ 슈퍼레이스는 2022 시즌부터 M 클래스에 참여할 수 있는 경주차 모델을 확대 운영한다.

기존에는 BMW M4 쿠페 레이스카만 출전했지만, 올해부터는 M2, M3로 라인업을 확대해 더 다양한 경주차가 서킷 위에서 레이스를 펼치는 모습을 볼 수 있을 전망이다.

캐딜락 CT4 클래스는 2021 시즌에 창설된 클래스로 캐딜락의 퍼포먼스 세단인 CT4로 치러지는 타임트라이얼 방식의 원메이크 레이스다.

한편, 넥센타이어가 공식 후원하는 엔페라 레이싱팀은 CJ 슈퍼레이스의 최상위 클래스인 슈퍼6000에 출전, 넥센타이어의 슬릭 타이어를 장착하고 경쟁을 펼친다.

특히, 넥센타이어의 슬릭 타이어를 장착하고 서킷 위를 질주하는 엔페라 레이싱팀의 경주차는 4월 23일과 24일 개막하는 CJ 슈퍼레이스 개막전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넥센타이어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