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사계절용 SUV 전용 타이어 ‘크루젠 HP51’ 출시… 총 28개 규격 운영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금호타이어는 6월 27일 뛰어난 주행성능과 승차감을 갖춘 사계절용 SUV 전용 타이어 ‘크루젠 HP51’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갔다.

‘크루젠(CRUGEN) HP51’는 금호타이어의 프리미엄 SUV 전용 타이어인 ‘크루젠’의 명맥을 잇는 사계절용 컴포트 SUV 타이어로 16~20인치까지 다양한 규격의 라인업을 구축하고 대형, 중형, 소형 차급별 특성을 고려해 인치별로 각기 최적 성능을 발휘하도록 설계됐다.

‘크루젠 HP51’에는 승차감 및 제동성능 극대화를 위해 S-SBR(Solution-Styrene Butadiene Rubber, 솔루션 스타이렌 부다티엔 러버) 및 고함량 실리카가 적용된 컴파운드를 사용했으며, 기존 제품 대비 구름저항과 빗길제동력 등을 개선해 주행안정성을 업그레이드시켰다.

특히, 타이어 홈에서 발생되는 소음을 저감시키는 ‘패턴소음 저감기술’을 적용해 최적의 승차감을 제공했으며, 패턴 설계 해석 시스템을 활용해 주행성능 및 마모성능을 향상시켰다.

디자인 측면으로는 도시 이미지를 모티브로 사이드 디자인에 접목시켜 고급스럽고 스타일리시한 도심형 CUV 스타일을 구현했으며, 홀로그램 널링 기법을 적용해 정숙성과 편안함을 시각적으로 표현했다.

금호타이어는 ‘크루젠 HP51’ 출시를 기념해 구매고객에게 제공하는 스페셜 무상 보증제도 ‘금호 만족 보증제’를 적용한다.

이에 따라 ‘크루젠 HP51’을 전국 타이어프로 매장에서 4개 구매한 고객이 제품에 만족스럽지 않은 경우 조건없이 구매일로부터 2주 이내 100% 교환 및 환불해 준다.

임병석 금호타이어 한국영업담당 상무는 “이번 신제품 크루젠 HP51는 기존 제품에 비해 승차감 및 핸들링 성능 등 모든 면이 업그레이드 된 제품으로 소비자가 선호하는 주행 안정성 및 정숙성을 구현한 새로운 프리미엄 타이어가 될 것”이라며, “뛰어난 성능과 다양한 규격, 대중성으로 고객들의 선택 폭을 넓히고 내수 및 글로벌 시장을 본격 공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금호타이어는 ‘크루젠 HP51’ 출시를 기념해 7월 1일부터 전국 타이어프로 매장에서 ‘크루젠 HP51’을 4개 구매한 고객에게 스탠리 워터저그를 재고 소진시까지 증정하는 입네트를 진행한다.

사진제공=금호타이어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