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네트웍스-한성웰텍, 물류로봇 기술제휴 및 물류엔지니어링 사업 확대 위한 MOU 체결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한국테크놀로지그룹의 IT 서비스 및 물류엔지니어링 계열사인 한국네트웍스(대표 이상몽)가 물류 자동화 선도 기업 한성웰텍(대표 서정도)과 물류로봇 기술제휴 및 물류엔지니어링 사업 확대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지난 14일 부산시 강서구에 위치한 한성웰텍 본사에서 진행된 MOU 체결식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흐름에 발맞춰 유통 산업 전반에 걸쳐 핵심 기술로 급부상하는 차세대 미래 물류 시스템 확보와 기술 중심의 솔루션 기업으로의 도약을 위해 마련됐다.

한국네트웍스는 이번 기술협약을 통해 한성웰텍의 최신 물류로봇 기술을 도입하여 신규사업과 IT 솔루션에 적용하는 등 물류로봇을 활용한 신사업 진출은 물론 공동 세일즈 마케팅을 통한 고객 확보, 정보 및 인력 교류, 교육 훈련과 기술 공유 등 물류엔지니어링 사업 확대를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도 함께 강화해나갈 계획이다.

한국네트윅스는 IT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여 전문적인 IT 서비스와 물류엔지니어링 사업을 수행하는 한국테크놀로지그룹의 계열회사이다.

특히 인더스트리 4.0 시대를 대비해 공급망관리(SCM) 및 생산관리(MES) 분야, 법무·특허(L&P) 분야에 최적화된 IT 솔루션을 기반으로 IT 시스템 구축 및 운영과 관련된 혁신적인 해법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있다.

또한 최신 IT 기술과 다양한 디지털 기술들을 기업의 각 분야에 적극적으로 활용해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지원하는 등 물류 산업을 선도할 신규 비즈니스 모델 개발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1992년 설립된 한성웰텍는 자율상하차, 자율주행, 기구설계, 제작, 제어기술 등 최신 물류로봇 사업을 이끌어가는 전문 기술 기업으로 국내 동종업계 내 최상의 품질 및 기술 선도 업체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상몽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물류엔지니어링과 물류로봇 분야에서 혁신과 미래사업 발굴 준비를 위한 원동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미래 물류 시스템 구축을 위한 기술 확보와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발굴에 더욱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서정도 대표는 “지난 수년간 AGV 및 무인운반시스템을 미래 성장 동력으로 생각하고 회사 역량을 집중하며 기술 개발에 힘써 왔다”며, “이제 그 기술을 IT 및 물류엔지니어링 전문 기업인 한국네트웍스사와 손잡고 종합 스마트팩토리 및 물류시장에 선보이며 글로벌 선도기업으로 나아갈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사진제공=한국네트웍스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