묘미, 테일러메이드 협업 ‘골프클럽 인수형 렌탈 서비스’ 론칭

[고카넷] 롯데렌탈의 라이프스타일 렌탈 플랫폼 ‘묘미(MYOMEE)’가 테일러메이드와 손잡고 ‘골프클럽 인수형 렌탈 서비스’를 론칭한다.

묘미의 골프클럽 인수형 렌탈은 드라이버부터 퍼터까지 테일러메이드의 2020 최신모델 SIM 시리즈 및 인기상품으로 구성된 골프클럽 세트를 월 최저 8만9900원에 이용하고, 계약 종료 후 소유권을 이전 받는 서비스다.

이를 통해 목돈 부담이 적지 않은 프리미엄 제품들을 합리적인 월 렌탈료로 이용하고 인수할 수 있어 고가의 골프클럽에 대한 접근성을 대폭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묘미는 골프 대중화로 다양해진 고객 니즈에 부응하기 위해 골프 실력, 스윙 등 골퍼의 특성에 따른 다양한 세트를 제공한다.

골프클럽 렌탈 이용자는 대표 상품인 ‘심쿵세트’를 포함한 3종(초중급, 중급, 중상급), 스윙 특징에 따른 2종(소프트, 패스트&하드), 여성용 2종 중 자신에게 맞는 상품을 선택할 수 있다.

더불어 각 제품은 드라이버, 아이언, 웨지, 퍼터 등이 포함된 올인원(All-in-one) 세트로 구성돼 이용이 편리하다.

묘미는 이번 서비스 론칭을 기념해 풍성한 혜택과 함께 테일러메이드 신제품을 가장 먼저 만나볼 수 있는 단독 사전 예약 이벤트를 진행한다.

2월 7일까지 묘미에서 해당 상품을 예약 및 렌탈한 고객에게는 테일러메이드 캐디백, 엘포인트(L.POINT) 5만 점, 테일러메이드코리아 온라인몰 포인트 3% 적립, 골프공 및 볼마커 세트 등 다양한 혜택이 제공될 예정이다.

롯데렌탈 소비재렌탈부문장 최근영 상무는 “렌탈 서비스는 초기 비용 부담이 적다는 점에서 최근 고가의 프리미엄 상품군을 중심으로 그 수요가 빠르게 확산되는 추세”라며, “특히 골프용품의 높은 가격대가 진입장벽으로 작용해온 만큼, 이번 골프클럽 인수형 렌탈 서비스의 등장으로 골프 대중화에 한걸음 더 다가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사진제공=롯데렌탈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