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케어, 출장세차 프리랜서 ‘차케어 프렌즈’ 모집… 세차시간 25분·건당 7500원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쏘카의 자회사 차케어(대표 이동희)가 16일부터 전용 앱을 활용해 자동차 내·외부세차와 기본 점검 등의 출장세차 업무를 수행하는 ‘차케어 프렌즈’를 모집하며 통합 차량관리 플랫폼 사업을 본격화한다.

‘차케어 프렌즈’는 자신이 원하는 시간에 맞춰 비대면으로 활동할 수 있으며, 자신의 희망 업무 지역을 설정하면 반경 2km 이내의 자동차 15대를 세차하게 된다.

또한, 자동차의 정보와 스케줄에 맞춰 미리 예약하고 업무를 수행하기 때문에 대기시간 없이 자신이 원하는 시간에 활동하고 수익을 창출할 수 있다.

이외에도 세차는 물을 최소한으로 사용하는 워터리스 방식이기 때문에 주차된 자동차를 이동할 필요가 없으며, 세차 경험이나 운전 경험이 없더라도 온·오프라인 교육을 통해 앱 이용방법과 세차방법을 배울 수 있어 누구나 쉽게 시작할 수 있다.

자동차 1대당 리워드는 차종과 상관없이 7,500원이이며, 1대당 평균 세차 소요시간은 25분으로 15대의 자동차를 월 4회 세차할 경우 45만원의 수익을 올릴 수 있다.

주차장 간의 이동 거리와 시간을 포함하면 초보의 경우 1만5000원, 숙련자의 경우 2만5000원 수준의 시급을 받을 수 있다.

차케어는 내년 2월까지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프로모션 기간 동안 기존 리워드에서 2,500원을 추가해 자동차 1대당 리워드 1만원을 지급한다.

또한, 활동을 시작하는 모든 차케어 프렌즈에게는 가방, 수건, 휴대용 청소기, 청소 용액 등이 포함된 세차 키트를 무상으로 지급한다.

지원은 차케어 프렌즈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가능하며, 모집 지역은 수도권(서울, 경기)과 광주 전남(목포, 광양, 순천, 여수, 나주 등)이다.

이동희 대표는 “모빌리티 서비스가 확산되는 만큼 이를 관리하고 유지하는 모빌리티 케어 플랫폼의 중요성도 점점 커지고 있다”며, “차케어는 O2O 서비스 데이터와 운영 역량을 기반으로 서비스를 혁신하는 동시에 차케어 프렌즈들이 더 나은 환경에서 더 높은 수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차케어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