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솔루션, 2022년 3분기 매출액 171억 원 기록… 영업이익률 13.5%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한국앤컴퍼니그룹(구 한국타이어그룹)의 계열사인 첨단 프로토타입 기업 모델솔루션(대표이사 우병일)이 2022년 3분기 글로벌 연결 경영실적 기준으로 전년 동기 대비 8.7% 증가한 171억 원의 매출액을 기록했다.

이러한 실적을 바탕으로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2.9% 감소한 23억 원을 기록, 13.5%의 영업이익률을 기록했다. 당기순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28.7% 증가한 27억 원을 기록했다.

모델솔루션의 3분기 누적 실적은 매출액 494억 원, 영업이익 63억 원, 당기순이익 62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 14.7%, 영업이익 0.5%, 당기순이익 16.1%가 증가했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며 턴어라운드 한 2021년의 실적을 바탕으로 지난 10월 국내 프로토타입(시제품) 업계 최초로 코스닥 시장 상장에 성공한 데 이어, 2022년에는 추세를 더욱 공고히 했다.

프로토타입 및 사출성형 사업부의 안정적인 성장과 더불어 2022년부터 신규 사업부로 편입한 CM(Contract Manufacturing, 위탁생산)사업부의 비중이 확대됐다.

2022년부터 사업부로 분리한 후, 신규 부천통합사업장 이전과 함께 300억 원 매출이 가능한 설비투자(Capex)를 완료하면서 3분기 누적 매출액 약 69억 원의 결과로 나타났다.

실제로 LG전자 서빙로봇 CLOi 시리즈, KT에 공급되는 베어로보틱스의 방역로봇 등 CM 사업을 적극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모델솔루션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한 제조업 제품 개발 중단과 이로 인한 프로토타입 수요 감소 등 위기가 절정이던 2020년 국내 대기업군 고객사를 적극적으로 발굴하며 2021년 실적 턴어라운드를 만들어 냈다.

해외로부터의 프로토타입 수요 회복세는 2022년 상반기부터 서서히 시작해 실적에 반영, 성장 추세는 2023년 이후 더욱 가속화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모델솔루션은 자동차와 항공우주, IT·통신, 의료기기 등 다양한 고부가가치 산업의 제품 개발 단계에서 필요한 디자인 프로토타입, 기능성 프로토타입, 사출성형 프로토타입의 제조 및 소량 양산 서비스를 주요 사업으로 영위하고 있다.

올해는 작년부터 추진해 오던 CM 부문을 사업부로 승격시켜 제조업 개발, 양산 수직계열화를 완성한 One-stop Solution으로 탈바꿈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앤컴퍼니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