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2018년 CDP 평가 리더십A 등급 획득… ‘탄소경영 아너스클럽’ 편입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현대자동차가 글로벌 환경경영 인증기관인 ‘탄소정보공개 프로젝트(CDP)’가 실시한 2018년도 평가에서 국내 기업 중 최고 성적을 받았다.

현대차는 이번 평가에서 수소전기차·전기차 등 친환경차 개발 및 보급, 사업장별 온실가스 고효율 감축설비 도입, 폐에너지·폐열 재활용-신재생에너지 전환 등 중장기적 환경경영 강화 활동을 인정 받아 최고 등급인 리더십A를 획득했다.

특히 이를 바탕으로 평가점수 상위 5개사(국내 기준)에만 주어지는 ‘탄소경영 아너스 클럽’의 영예를 안았다. 탄소경영 아너스 클럽은 기후변화 대응에서 세계적인 수준의 리더 기업을 뜻한다.

탄소정보공개 프로젝트(CDP) 평가는 다우존스 지속가능성지수(DJSI), FTSE4GOOD지수 등과 함께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평가하는 가장 공신력 있는 지표다.

전세계 금융투자기관의 위임을 받아 각국 주요 상장기업을 대상으로 기후변화 등 글로벌한 환경이슈 대응과 관련한 평가를 시행하고 이 결과는 투자지침서로 활용되고 있다.

올해는 90여개국 6,800여 기업 평가가 진행됐으며, 리더십A 등급을 받은 기업은 139개사, 이 중 한국 기업은 현대차를 포함해 15개사다.

현대차 관계자는 “탄소경영 아너스클럽을 수상하게 된 것은 현대차가 글로벌 최고 수준의 친환경 기업으로 인정받았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앞으로 친환경 기술 개발, 사업장 에너지 효율화, 신재생 에너지 전환 등을 더욱 적극적으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제공=현대자동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