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흥인터내셔널, 8층 규모 갖춘 ‘기흥 오토 서비스센터’ 확장 이전… 판매 및 서비스 네트워크 강화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기흥인터내셔널(대표 이태흥)은 29일 서울 동작구 한남동에 지하 2층 지상 6층 규모의 ‘기흥 오토 서비스센터’를 확장 이전, 판매 및 서비스 네트워크 강화를 위한 공격적인 투자에 나선다.

기흥 오토 서비스센터 오픈을 기점으로 기흥인터내셔널은 기존 고객은 물론 늘어나는 신차 수요에 대비해 기흥인터내셔널만의 프리미엄 고객 서비스를 강화시킬 다양한 계획을 동시에 진행하며, 서초동에 위치한 기존 서비스센터와 전시장은 순차적으로 이전할 계획이다.

이는 국내 진출 이후 브랜드 인지도 강화 및 운영의 효율성 때문에 일정 부분 병합 운영이 필요했지만, 앞으로는 개별 브랜드 정체성 강화가 새로운 성장 동력의 중요한 열쇠라고 전망했기 때문이다.

‘기흥 오토 서비스센터’는 기본 정비 퀵샵을 비롯해 판금, 도장이 가능한 풀샵을 같은 빌딩에 위치시켰으며, 애스턴마틴과 맥라렌 브랜드의 전문 서비스는 각 3층과 4층에 따로 배치했다.

특히, 슈퍼카 등 고성능 차량에 특화된 애프터서비스를 제공하면서 동시에 각 브랜드별 본사의 공식 서비스 테크니션 교육을 이수한 전문 인력의 강화가 핵심이다.

또한, 모든 서비스 완료 차량 출고 시 UV-C 자외선 살균기로 실내 살균을 실시해 혹시 모를 세균 감염까지 대비한다.

기흥 오토 서비스센터는 브랜드별 별도의 워크베이를 갖추고 있다. 판금 및 도장 부스는 지하 1층 및 지상 5층에 배치해 일반적인 수리부터 카본파이버 등 첨단 소재까지 완벽한 애프터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확대된 서비스 공급 능력은 대기부터 출고까지 소요되는 시간도 단축시켜 고객 만족도를 높일 것으로 예상된다.

맥라렌과 애스턴마틴 전시장은 각각 대치동으로 이전해 오픈할 예정이다.

이태흥 대표는 “기흥인터내셔널이 애스턴마틴과 맥라렌을 공식 수입·판매한지 만 5년이 넘었다”며, “늘어난 수요와 다양한 고객의 요구에 응답하기 위한 대규모 전환이 필요한 시점”이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축적된 서비스 전문성을 바탕으로 고객 만족도를 높일 솔루션을 지금부터 보여주겠다“고 덧붙였다.

기흥인터내셔널은 완성차 및 타이어, 자전거 관련 사업을 전개하고 있는 전문 기업으로 애스턴마틴, 맥라렌 외에 오토모빌리 피닌파리나의 순수 전기 하이퍼 GT카인 ‘바티스타’의 국내 공식 수입원이다.

또한, 메첼러, 미쉐린, 피렐리 타이어 등 모터사이클 전용 타이어 및 프리미엄 타이어를 유통 및 판매한다.

이외에도 세계 유수의 사이클 전문 브랜드의 사이클, 의류, 액세서리를 판매하는 전문샵 와츠 스포츠를 운영하고 있다.

사진제공=기흥인터내셔널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