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선 수석부회장, 현대차그룹 신임 회장 취임… 정몽구 회장 그룹 명예회장 추대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정의선 수석부회장이 현대자동차그룹 신임 회장에 취임했다.

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 현대모비스는 14일 오전 임시 이사회를 개최, 정 수석부회장의 회장 선임 안건을 보고했다. 이에 각 사 이사회는 전적으로 동의하고 지지 의사를 표명했다고 현대차그룹은 설명했다.

정의선 신임 회장은 1999년 현대차에 입사, 2002년 현대차 전무, 2003년 기아차 부사장을 거쳐 2005년 기아차 사장직에 올랐다.

2009년부터는 현대차 부회장에 취임해 업무를 수행했으며, 2018년부터는 그룹 총괄 수석부회장을 맡아 왔다.

정의선 신임 회장은 기아차 사장 당시 디자인경영을 통해 기아차를 흑자로 전환시킨 바 있다.

또한, 현대차 부회장 재임 기간에는 글로벌 금융위기와 유럽 재정위기에 맞서 성장을 이끌었으며, 고급차 브랜드 제네시스를 출범해 안착시켰다.

이외에도 그룹 총괄 수석부회장을 맡은 2년여 기간 동안에는 그룹의 미래 혁신 비전을 제시하고 핵심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정의선 신임 회장은 이날 글로벌 그룹 임직원에게 영상을 통해 취임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현대자동차그룹을 출범 10년 만에 세계 5위의 자동차 그룹으로 성장시키고, 글로벌 자동차산업 발전에 기여한 정몽구 회장은 그룹 명예회장으로 추대됐다.

사진제공=현대자동차그룹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