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티구안, 10월 국내 수입 승용 베스트셀링 모델 등극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폭스바겐 티구안이 10월 한 달간 1089대를 판매, 국내 수입 승용 부문 베스트셀링 모델에 등극했다.

폭스바겐 티구안의 누적 등록대수는 10월 기준으로 약 1만 대를 기록, 전체 폭스바겐 판매량의 80%를 차지해 폭스바겐의 5T SUV 전략 및 수입차 대중화 리더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폭스바겐 부문 사장인 슈테판 크랍은 “글로벌 베스트셀러이자 국내 수입 SUV 중 최초로 누적 판매 대수 5만대를 기록한 티구안이 다시 한 번 그 저력을 증명했다”며, “이번 월간 베스트셀링 모델 등극은 티구안의 제품력이 고객들에게 꾸준하게 어필하고 있음을 다시 한 번 보여준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티구안은 앞으로도 합리적인 가격과 상품성으로 대체 불가한 수입 SUV로서 선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티구안 전 라인업에는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과 드라이빙 프로파일 셀렉션, 전방추돌경고, 긴급제동시스템, 보행자 모니터링 시스템, 트래픽 잼 어시스트, 레인 어시스트, 사각지대 모니터링, 파크 파일럿 등 풍부한 첨단 장비가 기본 탑재되어 있으며, 다양한 편의 사양 및 넓은 실내공간, 높은 실 연비로 실용성까지 갖추었다.

또한, 합리적인 가격 및 고객들의 유지보수의 부담을 줄일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갖춰 총 소유 비용 측면에서도 탁월한 경쟁력을 갖췄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

폭스바겐코리아는 티구안의 소비자가 뽑은 ‘올해의 차’ 1위를 기념해 연말까지 파격적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특히, ‘티구안 2.0 TDI 프리미엄’을 구입하는 고객은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 이용 시 제공되는 14%, 700만 원 이상의 할인 혜택이 적용돼 3,600만 원대에 구입이 가능해진다. 현금 구입시에도 12% 의 할인 혜택이 적용된다.

해당 프로모션은 연말까지 진행되나, 한정 수량인 만큼 450대 물량이 모두 소진되면 조기 종료될 예정이다.

또한, 폭스바겐 전시장에서 전 차종 상담 및 시승을 하는 고객들에게는 100% 당첨되는 럭키 쿠폰을 증정해 폭스바겐 쿠션, 머그컵 및 투썸플레이스 커피카드 등 푸짐한 경품을 추가로 제공한다 (소진 시까지).

사진제공=폭스바겐코리아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