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차] 람보르기니, ‘우루스 그라파이트 캡슐’ 국내 최초 공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의 한국 공식 딜러 람보르기니 서울(대표 프랭크 슈타인라이트너, SQDA 모터스)이 슈퍼 SUV 우루스의 새로운 색상 및 디자인 트림 에디션인 ‘우루스 그라파이트 캡슐’을 국내 최초 공개했다.

지난해 ‘우라칸 STO’의 발 빠른 국내 공개에 이어 ‘우루스 그라파이트 캡슐’ 역시 지난 9월 세계 최초 공개 이후 불과 세 달 만에 국내 공개됐다. 이는 한국 고객의 지속적인 성원에 보답하며 고객의 브랜드 로열티를 강화해 나가고자 하는 람보르기니 서울의 의지를 보여준다.

‘우루스 그라파이트 캡슐’은 새로운 디자인 트림으로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4가지 외관 색상 옵션과 4가지의 하이라이트 색상 옵션으로 구성되어 있다.

외관 색상은 비앙코 모노세러스(Bianco Monocerus, 흰색), 네로 녹티스(Nero Noctis, 검정색), 그리지오 님부스(Grigio Nimbus, 회색), 그리지오 케레스(Grigio Keres, 회색) 4종이다.

또한, 하이라이트 색상은 아란치오 레오니스(Arancio Leonis, 주황색), 아란치오 드리오페(Arancio Dryope, 주황색), 지알로 타우러스(Giallo Taurus, 노란색), 베르데 스캔달(Verde Scandal, 녹색)이 포함된다.

이 디자인 트림은 총 16가지 이상의 다양한 색상 조합이 가능해 우루스 커스터마이징의 잠재력을 한 차원 높였으며, 디자인에 민감한 고객들에게도 높은 만족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번에 국내 최초로 선보인 ‘우루스 그라파이트 캡슐’은 네로 녹티스 색이 외관에 적용돼 강렬한 매트함이 돋보이며, 베르데 스캔들 색으로 하이라이트 되어 우루스의 스포티함을 더욱 강조했다.

베르데 스캔달의 하이라이트 색상은 전면 스플리터, 도어 인서트, 리어 스포일러에 있는 우루스 특유의 강렬한 캐릭터 라인에 배치되어 과감하고 독특한 연출을 선보인다. 또한 후면부의 매트한 블랙 컬러의 테일 파이프와 23인치 블랙 림과 매력적인 조화를 이룬다.

내부 인테리어는 우루스 그라파이트 캡슐의 우아하고 세련된 페르소나가 돋보이게 연출됐으며, 대시보드와 도어 패널에 매트하게 마무리된 탄소 섬유 인서트와 양극 처리된 블랙 알루미늄 디테일이 새로 추가됐다.

외부 하이라이트 색상은 우루스 그라파이트 캡슐 내부에도 적용되어 중앙 터널 가죽 트림, 육각형 모양의 우루스 로고 스티칭 등 디테일에 수놓아져 대비가 돋보인다.

프랭크 슈타인라이트너 대표는 “‘우루스 그라파이트 캡슐’은 자신만의 개성과 삶의 방식에 따라 나만의 스타일을 보여줄 수 있는 잠재력을 지닌 최신 컬렉션이다”며, “한국 고객에게 우루스의 더욱 다양한 매력을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우루스 그라파이트 캡슐’은 이탈리아 본사의 CICD에 맞춰 최근 리모델링을 진행한 람보르기니 서울 삼성동 전시장에서 2021년 1월 중순까지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제공=람보르기니 서울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