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세라티 MC20, ‘2021 올해의 가장 아름다운 슈퍼카’ 선정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올해 국내 공식 출시를 앞두고 있는 ‘마세라티 MC20’이 현지시간으로 26일 프랑스에서 열린 ‘제36회 국제자동차페스티벌(FAI)’에서 ‘2021 올해의 가장 아름다운 슈퍼카’로 선정됐다.

국제자동차페스티벌(Festival Automobile International, FAI)은 매년 컨셉트카와 특별한 디자인의 자동차를 전시하고 슈퍼카, 컨셉트카, 미래카 등 부문별로 나눠 그해 가장 아름다운 자동차 및 올해의 캠페인, 디자이너 등을 선정하는 자동차 디자인 축제다.

올해 시상식은 세계를 강타한 팬데믹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의 확산 여파로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MC20는 마세라티의 정체성과 헤리티지를 재정립하는 상징적 모델로서 외관 디자인은 우아함, 성능, 편안함과 개성이 완벽한 조화를 이루는 유려한 라인을 지녔다.

특히, 버터플라이 도어는 승·하차 시 편리함과 함께 디자인적으로도 우수해 실용성과 심미적 요소를 동시에 만족시킨다.

성능에 있어서는 V6 3.0리터 신형 네튜노 엔진을 장착해 630마력의 최고출력과 74.4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하며,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가속하는데 2.9초, 최고속도 325km/h의 강력한 동력 성능을 발휘한다.

마세라티 디자인 총괄 클라우스 부세는 “마세라티 디자인 팀은 역사의 새로운 장을 여는 자동차를 탄생시킨 이 특별한 프로젝트에 전력을 다해 임했다”며, “팀 전체의 이런 노력을 인정받는 상을 받게 되어 영광스럽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사진제공=마세라티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