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용차

한성자동차, 성동 서비스센터 확장 오픈 후 마이바흐 입고량 약 2배 증가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메르세데스-벤츠 공식 딜러 한성자동차(대표 울프 아우스프룽)가 운영하는 성동 서비스센터의 메르세데스-벤츠 마이바흐 입고량이 확장 오프 이후 약 2배 증가했다.

한성자동차 발표에 따르면, 성동 서비스센터를 확장 오픈한 2022년 8월부터 2023년 7월까지 1년간 성동 서비스센터에 입고된 마이바흐 모델인 전년 동기 대비 96% 증가했다.

이에 대해 한성자동차측은 축적된 정비 서비스 노하우와 더불어 시설 확장에 아낌없는 투자를 진행하면서 얻어낸 성과라고 분석했다.

최근 국내 시장에서 메르세데스-벤츠 마이바흐는 매년 판매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2023년에는 전년 대비 32% 늘어난 2596대의 역대 최고 판매량을 기록하며, 중국에 이은 세계 2위 마이바흐 시장으로 자리 잡았다.

한성자동차는 꾸준히 증가하는 국내 마이바흐 수요에 맞춰 2022년 8월 성동서비스센터를 국내 최대 규모로 확장하면서 마이바흐 특화 시설도 강화했다.

성동서비스센터는 지상 8층, 지하 3층 총 11개의 층의 연면적 3만 8000㎡로 축구장 5배 크기의 규모로, 59개의 일반 수리, 36개의 사고 수리 등 워크베이 95개를 보유하고 있어 정비를 위해 하루 입고되는 차량만 2023년 평균으로 약 160대, 최대 229대에 달한다.

특히, 전국에 단 2대 밖에 없는 6.5톤 독일 누스밤 전용 리프트를 모두 성동서비스센터가 보유하고 있으며, 마이바흐 롱휠베이스 모델을 커버할 수 있는 전용 얼라이먼트 리프트 및 얼라이먼트 장비, 전용 휠 탈착 장비 등 마이바흐에 특화된 전용 장비로 전문적인 마이바흐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

또한, 국내 서비스센터 중 가장 큰 부품 창고를 보유한 만큼 다양한 마이바흐 부품을 구비하고 있어, 마이바흐 부품 수급에만 몇 개월씩 걸리는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는 동시에 빠른 정비도 가능하다.

이외에도 독일 테크 마스터 우승자와 한성 스킬 콘테스트 우승자를 포함해 다양한 교육을 수료한 전문 인력들이 배치되어 일반 모델부터 풀만, 방탄 모델 등 모든 마이바흐 모델 정비에 특화되어 있다.

한성자동차가 지난 39년간 메르세데스-벤츠의 국내 최대 네트워크를 구축하면서 경험한 여러 종류의 정비 케이스에 대한 노하우 역시 마이바흐 고객이 믿고 방문하는 주요 이유 중 하나다.

울프 아우스프룽 대표는 “한성자동차는 수준 높은 인력을 꾸준히 공급하기 위해 운영중인 자체 교육기관 ‘AS 아카데미’로 서비스 질적 향상에 지속적인 투자를 해왔다”며, “마이바흐 정비의 중요 요충지로 자리잡은 성동서비스센터뿐만 아니라 다른 한성자동차 서비스센터에도 최상의 서비스 경험할 수 있도록 투자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한성자동차

남태화 기자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