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렌터카, 2019년 출시 친환경차 4종 장기렌터카 사전 예약 실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롯데렌탈(대표 이훈기)의 렌터카 브랜드 롯데렌터카가 2019년 출시 예정인 친환경차 4종을 대상으로 장기렌터카 사전 예약을 실시한다.

이번 사전 예약 대상 모델은 닛산 신형 리프, 현대 코나 EV, 기아 니로 EV 등 전기차 3종과 차세대 친환경차로 각광 받는 현대 넥쏘 수소차 1종이다.

특히 롯데렌터카는 이번 ‘넥쏘’ 장기렌터카 서비스 출시로 LPG, 전기차에 이어 수소차까지 친환경 장기렌터카 라인업을 확대한다.

사전 예약을 신청한 고객은 최신 친환경차를 신차 장기렌터카로 우선 계약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계약 후 출고까지의 기간이 단축돼 빠르게 자동차를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정부 및 지방자치단체 보조금 신청 등 복잡한 구매 절차를 롯데렌터카에서 대행해 편리하다.

사전 예약은 모델별 정식 출시 시점까지 상시 운영되며, 계약 안내는 차량 출시와 지역별 보조금 공모 시점에 맞춰 별도로 진행된다.

롯데렌터카는 전기차 사전 예약 고객 중 선착순 100명에게 30만 원 상당의 충전 비용을 지원한다.

사전 예약 후 계약 및 차량 출고를 완료하면 전국 7,500여개의 충전소에서 사용할 수 있는 ‘한국전기차충전서비스’ 충전카드가 제공된다.

롯데렌탈 최근영 마케팅부문장은 “이번 장기렌터카 사전 예약은 미래 모빌리티 산업을 이끌어갈 친환경 차에 대한 국내 보급 및 고객 경험 확대에 중점을 두고 있다”며, “앞으로도 롯데렌터카는 전기차·수소차 장기렌터카 외에도 고객들의 이동 편의성을 혁신적으로 높일 수 있는 미래 모빌리티 서비스 개발에 전사적인 역량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롯데렌탈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